상단여백
HOME 스포츠 축구
'리그 17호골' 손흥민, 한 시즌 개인 최다골 경신...팀은 1-3 패배

손흥민이 차범근과 한국인 유럽리그 한 시즌 최다골 타이 기록을 세웠지만 팀 패배를 막지 못했다.

로이터=연합뉴스

8일(한국시각) 영국 앨런드 로드에서 열린 2020-2021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5라운드에서 토트넘 홋스퍼가 리즈 유나이티드에 1-3 패배를 당했다.

이날 선발 출전한 손흥민은 0-1로 뒤진 전반 25분 델레 알리의 패스를 받아 동점골을 기록했다. 3경기 연속골이자 리그 17호골을 넣은 손흥민은 한국 축구 전설 차범근 전 국가대표팀 감독이 1985-1986시즌 독일 분데스리가 레버쿠젠에서 작성한 한국인 유럽리그 한 시즌 최다골(17골)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또한 올시즌 EPL 17골, 카라바오컵(리그컵) 1골, 유로파리그 4골(예선 1골 포함) 등 모든 대회에서 22번째 골에 성공하며 2016-2017시즌 자신의 기록했던 한 시즌 최다골 신기록을 새로 썼다.

토트넘은 이날 패배로 16승 8무 11패 승점 56점에 그치며 6위에 머물렀다. 리즈는 승점 50점이 돼 11위에서 9위로 순위를 끌어올렸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