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슈돌’ 사유리, 비혼모 부정 인식에 “있는 그대로 보여주고 싶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사유리가 비혼 출산과 연애에 대한 진심을 고백했다.

9일 방송된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81회는 '아버지를 위한 세레나데'라는 부제로 시청자를 찾아왔다.

4개월 젠의 엄마 사유리는 절친 이지혜에게 자신의 속내를 털어놓으며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날 사유리의 집에는 가수 이지혜가 방문했다. 이지혜는 사유리의 오랜 지인이자, 육아 선배로 사유리에게 큰 힘이 되는 인물. 또한 사유리가 젠을 만나기까지 과정을 옆에서 지켜본 친구이기도 하다.

두 사람은 사유리를 향한 세상의 시선에 대해서도 솔직한 대화를 나눴다. 특히 이지혜는 비혼모 사유리의 방송 출연을 반대하던 청원에 대한 이야기를 꺼내며 사유리의 마음이 다치지 않았을까 우려했다. 그러나 슈퍼 사유리는 오히려 담담했다.

사유리는 "사람들이 나를 비혼모 홍보대사처럼 오해한다. 하지만 그렇지 않고, 나도 아기와 엄마, 아빠가 있는 가족이 제일 행복하다고 생각한다"며 "난 그런 선택을 못했으니 아쉽지만, 그래도 이렇게 사는 사람도 있다고 보여주고 싶다"고 진솔하게 말했다.

이어 사유리는 "힘든 부분, 좋은 부분 자연스럽게 있는 그대로 보여주고 싶다"고 말해 시청자들의 고개를 끄덕이게 했다.

사유리는 이 같은 다짐처럼 초보 엄마로서 겪는 좌충우돌을 그대로 보여주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도 이유식을 처음으로 만들며 우왕좌왕하다가도, 고요히 잠든 젠을 보며 미소 짓는 사유리의 모습이 시청자들의 공감을 샀다. 앞으로도 '슈돌'을 통해 그려질 사유리의 솔직 담백한 이야기가 기대되고 기다려진다.

한편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매주 일요일 밤 9시 15분 방송된다.

사진=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