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이지아·김영대, 한지현 만행에 등 돌려 "서울대 면접 가지마"

이지아와 김영대가 한지현에게서 등을 돌렸다.

사진=SBS '펜트하우스3' 캡처

18일 방송된 SBS ‘펜트하우스3’에서 주석경(한지현)이 하은별(최예빈), 배로나(김현수)의 서울대 실기시험 탈락을 아빠 주단태(엄기준)에게 종용했다는 걸 심수련(이지아), 주석훈(김영대)에게 들켰다.

심수련은 “남을 짓밟고 올라간 자리가 떳떳할 수 있다고 생각하니”라고 물었고 주석경은 “가질 수 있을 때 가지는 게 뭐가 나빠. 아빠가 힘 있어서 해주겠다는 데”라고 소리쳤다.

심수련은 “오늘 서울대 면접 가지마. 그만 둬”라고 마음을 굳혔고 주석경은 “누구 마음대로. 엄마가 뭔데. 엄마만 눈 감아 주면 아무 일도 아니야. 엄마가 날 진짜 사랑한다면 그렇게 해줘”라고 부탁했다.

하지만 심수련과 주석훈은 문을 걸어 잠그고 주석경이 방에서 나오지 못하게 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