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마이크로닷 "부모님 출소후 뉴질랜드로 추방…평생 반성“

힙합가수 마이크로닷이 사기죄로 복역한 부모가 최근 출소했다는 소식을 전하며 피해자들에게 재차 사과했다.

사진=연합뉴스

마이크로닷은 19일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아버지는 실형 3년을, 어머니는 실형 1년을 사시고 최근에 출소했다"며 "두분 모두 바로 뉴질랜드로 추방됐다"고 적었다.

이어 "부모님이 형을 다 마치고 나오셨지만 피해를 보신 분들께 사죄드리는 마음은 변함이 없다"면서 "평생 반성하며 제가 할 수 있는 한 최선을 다해 이 마음을 갚아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마이크로닷의 부모는 과거 제천에서 젖소 농장을 운영하면서 친인척과 지인 등에게 총 4억여 원을 빌린 뒤 이를 갚지 않고 뉴질랜드로 달아난 혐의로 기소돼 2019년 실형이 내려졌다.

마이크로닷은 부모의 빚투 논란으로 한동안 활동을 하지 않다가 지난해 9월 새 앨범 '프레이어'를 내며 활동을 재개했다. 지난 17일엔 정규 2집 '마이 스토리'를 발표했다. 당시 그는 "맘이 불편하신 분들, (저를) 미워하시는 분들, 악플러들도 있겠지만 노래를 들어주신다면 감사한 마음으로 더 노력해 다시 나아가는 아티스트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