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홍은희, 최대철과 재결합 고민...전혜빈 "애 있으니 간단한 문제 아냐"

홍은희가 최대철과의 재결합을 생각했다.

사진=KBS '오케이 광자매' 캡처

20일 방송된 KBS2 ‘오케이 광자매’에서 이광남(홍은희)이 신마리아(하재숙)가 사망한 걸 알고 고민에 빠졌다.

그는 “모르겠어. 내 마음 왜 이러는지...그 사람(최대철) 곁에 아무도 없다는 게 나한테 기회 아닌가 그런 생각...나 나쁘지?”라고 동생 이광남(전혜빈), 이광태(고원희)에게 말했다.

이광태는 “난 언니만 좋다면 찬성”이라고 했지만 이광남은 “간단한 문제가 아니야. 애가 있잖아. 언니가 정말 친자식처럼 키울 의지가 있어야 돼. 잘 생각해봐”라고 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