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김희철X이상민, '강철 가수' 특훈...타이어 매고 달리기에 충격

김희철과 이상민이 타이어 매고 달리기를 하게 됐다.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캡처

20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드라마 ‘월간 집’으로 돌아온 정소민이 게스트로 출연해 모벤져스를 만났다.

이날 이상민, 김종국, 김희철, 박군이 ‘강철 가수’가 되기 위해 특훈에 나섰다. 김종국은 김희철과 이상민의 체력을 키우기 위해 타이어 매고 달리기를 제안했다.

김희철과 이상민은 바로 낙담했고 김종국은 “허벅지 근육을 쓰면서 치고 나가는 힘을 키울 수 있다”, 박군은 “허리와 하체 단련에도 좋다”고 말했다.

20kg 타이어를 매고 김희철과 이상민은 죽을 듯이 달렸다. 하지만 특전사 박군의 엄청난 스피드를 따라가지 못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