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사회 사회
백신 접종 완료 군인, 격리 않고 면회 정상 시행

국방부가 장병들의 조건부 면회를 허용한다.

22일 국방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전면 중단됐던 장병 면회를 일부 허용한다는 내용이 담긴 ‘코로나19 예방접종 완료자 방역지침 완화 안내’ 지침을 밝혔다.

사진=연합뉴스

이에 따르면 화이자·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2차까지 접종 완료하거나 얀센 백신 1차 접종을 마친 완료자에 한해 장병 면회가 가능해진다. 장병이 접종을 하지 않았더라도 면회자가 예방접종 완료자라면 면회가 허용된다.

예방접종 완료자에 대한 격리 조치도 완화된다. 그간 휴가를 다녀온 장병들은 예방적 차원에서 격리 기간을 거쳤다.

새 지침에 따르면 예방 접종을 완료한 장병의 경우 증상이 없고, PCR 검사에서 음성을 받는다면 14일 동안 예방적 관찰만 받으면 된다. PCR 검사는 확진자와 접촉한 경우에만 받게 된다.

7월부터는 종교시설 이용 및 체육활동 등에도 완화된 방역지침이 적용된다. 예방접종 완료자는 군 실외 체육시설에서 마스크 착용 의무가 해제된다.

종교활동의 경우 참석 인원 기준에서 예방접종 완료자 및 화이자·아스트라제네카 1차 접종자가 제외된다. 접종 완료자로 이루어진 성가대, 소모인, 찬양 등도 허용된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