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이규성, ‘간 떨어지는 동거’ 첫 등장 “저런 사람이 있었나?”

이규성이 등장했다.

23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간 떨어지는 동거’에는 묘한 긴장을 자아내는 이규성의 첫 등장이 그려졌다.

사진=tvN

무사히 역사기행을 다녀온 이담(이혜리). 버스에서 내리던 중 이담은 낯선 남성과 마주쳤다. 사과는 물론이고 말 한마디 없이 이담을 향해 냉랭한 시선을 던질 뿐이었다.

이에 얼어붙은 이담 역시 별다른 말을 하지 못했다. 다만 속으로 ‘우리과에 저런 사람이 있었나’라고 의아하게 여겼다.

이 가운데 이담은 신우여(장기용)와 서로 마음을 확인하게 됐다. 양혜선(강한나)이 구미호였다는 실을 알게된 것은 물론, 신우여의 진심을 알아차리게 된이담은 이전의 밝은 모습으로 돌아왔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