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야구
프로야구 올스타전, 2년 연속 취소 "코로나 4단계 상황, 개최 어려워"

프로야구 올스타전이 2년 연속 취소됐다.

사진=연합뉴스

20일 KBO는 오는 24일로 예정됐던 2021년 올스타전의 취소를 최종적으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KBO는 "올스타 팬 투표가 이미 완료됐지만 코로나19 확산이 지속되고 있고, 최근 리그에서 확진자가 추가 발생하고 있으며 그동안 관계기관과 협의한 결과 수도권 거리두기 4단계에서 행사 개최가 어렵다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KBO는 투표에 참여해주신 팬 여러분께 깊은 감사를 전하며 선정된 올스타는 추후 발표하고 베스트 12에 선정된 선수들에게는 개별 시상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올스타전 취소와 함께 23일 예정됐던 도쿄올림픽 야구 대표팀과 라이징 스타와의 대결도 감염 확산 위험에 따라 취소했다. 대표팀은 수도권 구단과의 평가전으로 대체한다는 구상이다.

한편 KBO는 지난해에도 코로나19 여파로 올스타전을 개최하지 않았다.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