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사회 정치
류호정, ‘킬빌’ 우마 서먼 변신? 채용 비리신고센터 홍보

정의당 류호정 의원이 영화 ‘킬빌 ‘우마 서먼 복장으로 국회에 등장했다.

21일 국회에서 청년정의당은 기자회견을 열어 채용 비리신고센터 ‘킬비리’를 설립, 류호정 의원이 센터장을 맡는다고 발표했다.

사진=연합뉴스

류호정 의원은 이에 ‘킬비리’ 홍보를 위해 ‘킬빌’ 의상을 입고 등장했다. 또 채용 비리를 척결한다는 의미로 검을 휘두르는 퍼포먼스를 선보이고 자신이 대표 발의한 채용 비리 처벌에 관한 특별법 제정을 촉구했다.

강민진 청년정의당 대표는 "킬비리는 채용에 관한 부정한 청탁 등을 낱낱이 고발하는 플랫폼이 될 것"이라며 "한국 사회 채용 비리 문제를 뿌리 뽑겠다"고 밝혔다.

그는 "힘 있는 갑이 채용권자 을에게 청탁하면 을은 채용담당자 병에게 업무를 지시하는 게 채용 비리의 일반적 구도"라며 "혐의가 드러나면 병이 총대를 멜 뿐 갑은 늘 안전하다"고 꼬집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