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여행
노랑풍선, ‘청정지역 사이판’ 기획전 오픈

노랑풍선이 '청청지역 사이판’ 기획전을 오픈 했다.

지난달 30일, 코로나 발생 이후 첫번째 트래블버블 협약을 체결한 사이판 정부는 파격적인 여행 지원 프로그램을 발표하였으며 오는 24일부터 아시아나항공, 티웨이항공, 제주항공 등 국내 여러 항공사를 통해 본격적인 운항을 재개한다.

사진=노랑풍선

이에 노랑풍선에서는 '청청지역 사이판’ 기획전을 통해 다양한 지원내용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안전여행정보’를안내하고 있다. 사이판 정부에서는 지정된 여행사를 통해 예약한 패키지 고객에 한해서만 입국을 허용하며 총 2번의 PCR 검사(사이판 체류 5일차, 귀국 전 72 시간 이내) 비용을 전액 지원한다.

여행지원금도 제공합니다. ▲사이판 ▲티니안 ▲로타 지역을 방문 할 시 지역당 각 $250의 지원금을 제공받을 수 있으며 3곳 모두를 방문 할 경우에는 최대 $750 지원이 이루어진다.

지원금은 골프장, 섬 간 이동 항공편, 식당, 호텔 등 다양한 곳에서 사용할 수 있으며 세계여행관광협회(WTTC)에서 공식 안전이 인증된 시설에서만 이용이 가능하다. 또 여행 중에 코로나 확진 시에도 치료비를 전액 지원하는 등 만약의 상황에 발생할 수 있는 문제에 대비하고 있다.

노랑풍선에서는 휴양, 골프, 허니문 등 안전을 최우선으로 한 다채로운 테마를 구성한 여행상품을 제안하고 있다. 아울러 해외여행 시 현지에서 발생되는 질병 또는 상해에 따른 여행자보험 의료비지급 한도를 기존 5백만원에서 3천만원으로 증액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