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축구
맨유, 솔샤르 감독과 재계약...2024년까지+1년 연장 옵션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과 동행을 이어간다.

사진=맨체스터 유나이티드 구단 인스타그램 캡처

24일(한국시간) 맨유는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솔샤르 감독과 새로운 계약을 맺었다. 계약 기간은 2024년까지 3년이며 1년 연장 옵션이 포함돼 있다"고 발표했다.

솔샤르 감독은  2018년 12월 조제 모리뉴 감독의 후임으로 맨유의 감독 대행을 맡은 뒤 다음 해 3월 정식 사령탑에 올랐다.

리그에서 2018-19시즌 6위, 2019-20시즌 3위, 2020-21시즌 2위의 성적을 냈다. 지난 시즌에는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에서 준우승을 차지하기도 했다.

솔샤르 감독은 "새로운 계약에 서명하게 돼 기쁘다. 나와 코치진은 다음 여정으로 향할 준비가 돼 있다. 맨유는 계속해서 발전해왔으며 다음 시즌에도 계속될 것이다"고 소감을 밝혔다.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