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T IT
LG유플러스, '젤리고' 제작사와 U+아이들나라 키즈콘텐츠 역량 강화

LG유플러스가 키즈콘텐츠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인기 애니메이션 ‘젤리고’를 제작한 드림팩토리스튜디오에 지분투자를 단행했다고 27일 밝혔다.

사진=LG유플러스 제공

드림팩토리스튜디오는 2014년 설립 후 ‘젤리고’ 등 인기 콘텐츠를 보유한 애니메이션 제작사다. 특히 중국 등 해외시장에서 젤리고의 인기로 2019년과 2020년 무역의 날에 각각 100만달러·300만달러 수출탑을 받았고 중소벤처기업부의 유망 스타트업 ‘아기유니콘’에 선정되기도 했다.

지난 5월부터 KBS에서 방영중인 에듀테인먼트 애니메이션 ‘팡팡다이노’는 지상파 어린이 프로그램 시청률 1위를 기록하며 흥행가도를 이어가고 있다.

LG유플러스는 드림팩토리스튜디오의 키즈콘텐츠 기획·제작역량을 주목하고 U+아이들나라의 콘텐츠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지분투자를 단행했다.

이번 투자를 통해 양사는 LG유플러스의 캐릭터인 ‘유삐와 친구들’ 기반 오리지널 콘텐츠 제작, 팡팡다이노 및 신규 애니메이션의 IP(지식재산권) 확보 등을 협력할 예정이다.

앞서 ‘브레드 이발소’ 등을 제작한 몬스터스튜디오에도 지분투자를 한 LG유플러스는 U+아이들나라가 키즈플랫폼으로 성장하도록 우수한 제작역량을 보유한 파트너사와의 협력관계를 확장한다는 방침이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