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다이아 예빈 부친상 “가족과 함께 빈소 지키는 중” (전문)

다이아 예빈이 부친상을 당했다.

포켓돌스튜디오 측은 5일 “다이아 멤버 예빈의 부친이 별세하셨다”라고 공식입장을 냈다.

이어 “현재 예빈은 가족과 함께 빈소를 지키고 있다. 코로나19로 인해 유족의 뜻에 따라 장례는 가족, 친지분들과 함께 조용히 치르려고 한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가족들이 고인을 애도할 수 있도록 배려 부탁드린다. 예빈과 가족분들이 하루 빨리 마음을 추스를 수 있도록 따뜻한 응원과 격려 바란다”라고 이야기했다.

한편 예빈은 지난달 6년 만에 첫 솔로곡 ‘Yes I Know’를 발매했다.

이하 포켓돌스튜디오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포켓돌스튜디오입니다.

다이아 멤버 예빈양의 부친이 별세하셨습니다.

현재 예빈은 가족과 함께 빈소를 지키고 있습니다.

코로나19로 인해 유족의 뜻에 따라 장례는 가족, 친지분들과 함께 조용히 치르려고 합니다.

가족들이 고인을 애도할 수 있도록 배려 부탁드립니다.

예빈과 가족분들이 하루 빨리 마음을 추스를 수 있도록 따뜻한 응원과 격려 바랍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사진=포켓돌스튜디오

김현덕 기자  khd9987@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현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