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집사부일체’ 양세형, 이승기 자기자랑에 깊은 한숨 “안타깝다”

20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집사부일체’(CP 최영인) 20회에는 나대일 이승기의 자기자랑에 안타깝다를 연발하는 양세형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SBS '집사부일체')

법륜스님은 이날 ‘집사부일체’ 멤버들에게 자신에게 행복을 주는 것들을 글로 옮겨보라고 말했다. 이승기는 이에 “내가 먹고 싶을 때 사먹을 수 있는 능력이 돼서 행복합니다”라며 “내가 하고 싶은 일을 할 수 있는 체력이 있어서 행복합니다”라고 전했다.

가만 듣고 있던 막내 육성재는 “낙하산님(이승기)의 이야기를 듣고 있으니까 중간중간에 자랑들이 섞여 있습니다”라고 지적했다. 도대체 어떤 부분이 자기 자랑이냐는 말에 육성재는 “능력이 된다, 체력이 된다”라는 문구를 가리켰다.

이승기의 천적 양세형은 육성재의 말에 “저도 그렇게 생각했습니다”라고 동조했다. 이어 “아휴 안타깝다”라고 나대일 이승기의 현실에 한숨을 내쉬어 웃음을 자아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