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윤태영, 음주운전 중 추돌사고…“연락처만 주고 떠나”

배우 윤태영이 음주운전으로 적발됐다.

20일 서울 강남경찰서가 음주운전 혐의로 윤태영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윤태영은 이달 13일 오후 9시경 서울 강남구 논현동 인근에서 음주운전을 하던 중 신호 대기 중인 차량을 추돌한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윤태영은 사고 발생 후 피해 차량 운전자에게 연락처만 남긴 채 현장을 떠났다.

신고를 받고 도착한 경찰은 윤태영에게 연락해 경찰서에서 조사를 받으라고 요구했다. 이튿날인 14일 오전 2시경에 출석한 윤태영은 혈중알코올농도 검사를 받았다.

경찰에서 윤태영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079%로 나왔지만, 사고 시점보다 시간이 많이 경과한 점을 고려해 워드마크 공식이 적용됐다.

이에 윤태영은 면허 취소 수준인 혈중알코올농도는 0.140%로 판단됐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