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Industry 유통소비
방탄소년단X코카콜라, 스페셜 패키지 컨투어 보틀 7종 출시

새롭게 선보인 ‘코카-콜라 방탄소년단 스페셜 패키지’는 ‘글로벌 아이돌’ 방탄소년단 멤버들의 이미지를 많은 예술가들에게 예술적 영감을 불러일으키며 대중문화의 아이콘이 되고 있는 코카-콜라 고유의 병 디자인인 ‘컨투어 보틀’에 즐거운 순간을 보내길 바라는 취지에서 기획됐다.

 


이번 코카-콜라 방탄소년단 스페셜 패키지는 250ml 유리병 전체를 방탄소년단 멤버들의 이미지를 담아 모던하면서 바이브 넘치는 디자인으로 채운 것이 특징이다. 다양한 매력을 지닌 방탄소년단 멤버 7명의 각기 다른 이미지를 디자인에 적용해 생동감을 살렸으며, 코카-콜라와 짜릿한 바이브를 상징하는 빨간색 바탕에 방탄소년단 멤버들의 이미지와 이름을 패키지 전면에 일러스트레이션으로 담아 세련된 느낌을 더했다.

스페셜 패키지 속 방탄소년단 멤버들은 한 손에 시원한 코카-콜라를 들고, 각자만의 매력과 개성을 살린 표정 및 제스처를 취하고 있어 보는 것만으로도 기분 좋은 짜릿함을 선사한다. 또 각 패키지마다 톡톡 튀는 비비드 컬러를 적용해 전 세계를 누비며 사랑 받는 방탄소년단의 다양한 매력을 담아내는 등 글로벌 대세 아이돌과 오랜 시간 세계적인 사랑 받고 있는 코카-콜라 컨투어 보틀의 짜릿한 만남으로 소장가치를 높였다.

코카-콜라 컨투어 보틀은 앤디워홀, 칼 라거펠트 등 세계적인 아티스트들에게 예술적 영감을 주었을 뿐만 아니라, 1950년 소비재 최초로 미국 타임지 표지를 장식하는 등 단순 제품 패키지를 넘어 대중문화의 아이콘으로 자리매김해오며 수많은 컨투어 보틀 마니아를 형성해온 것으로 널리 알려져 있다.

코카-콜라사 관계자는 “페트와 캔 제품으로 먼저 출시됐던 코카-콜라 방탄소년단 스페셜 패키지에 대한 짜릿한 소비자 반응에 힘입어, 이번에는 코카-콜라 고유의 컨투어 보틀을 활용한 ‘코카-콜라 방탄소년단 스페셜 패키지’를 선보이게 됐다”며, “방탄소년단의 이미지가 적용된 스페셜 패키지를 통해 소비자들이 일상 속에서 짜릿한 즐거움과 특별한 순간을 느끼길 바란다”고 전했다.

 

사진제공 : 코카콜라

 

신동혁 기자  ziziyazizi@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주가 반토막 '톱텍', 기술유출 혐의로 검찰에 압수수색 icon이홍기, 10월 18일 솔로 컴백 '트렌디+유쾌'..화려한 피처링 예고 icon'안시성' 4DX에 '어벤져스3' 최강 연출팀 뭉쳤다...역대급 스케일 '눈길' icon'뷰티풀 데이즈' 이나영 복귀작+부국제 개막작, 메인포스터 공개 '11월 개봉' icon'진짜사나이300' 안현수vs강지환, 체력검정 라이벌 경쟁…1등은 누구? icon'창궐' 10월25일 개봉 확정...현빈 VS 장동건 카리스마 대결 예고 icon'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신혜선♥양세종, 애틋한 '육교 키스' icon'미스터션샤인' 속 역사인물들…정미칠적 "고종 자결하라", 안창호 "나도 의병" icon추석 할인으로 더 알차게, 대학로 공연 6選 icon방탄소년단, ‘우익 논란’ 日 아키모토 야스시 프로듀서와 협업 취소 icon'신과함께' 온라인 불법유포 잡는다 "형사고소, 경찰조사中" iconAI 채용, 1년 전과 비교해 긍정적→부정적 변화...이유는? icon‘풀 뜯어먹는 소리’ 박나래, 송하윤X이진호X찬성과 특급케미 “벌써 단체방도 만들어” iconNCT 127, 10월12일 첫 정규앨범 컴백...뉴페이스 정우 합류 icon구하라, 폭행사건 남자친구와 합의 전망? 사건 마무리되나 icon맛보고 선물하고...CJ푸드빌 외식브랜드, 추석맞이 이벤트 풍성 icon‘추캉스족’ 잡아라! 추석연휴 맞이 유통업계 유혹 프로모션 7 icon일동후디스·일화, 온라인몰서 ‘한가위 선물기획전’ 진행 icon[전지적 참견 미식] 혼자 먹기 좋은 신제품 10...'커피빈 캐러멜 코코넛 라떼‘ 外 icon나홀로 추석! 혼추족 위한 간편 명절 먹거리 풍성 icon특별하지만 실속 있게…추석 효도선물에 부는 ‘프리미엄’ 바람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