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영화
'신과함께' 온라인 불법유포 잡는다 "형사고소, 경찰조사中"

영화 '신과함께' 측은 '신과함께 : 죄와벌'을 온라인 상에 불법 유포한 이들에 대해 저작권법 위반 혐의로 형사 고소를 진행 중이라고 17일 밝혔다.

 

 

'신과함께' 측에 따르면, 올해 초 '신과함께 : 죄와벌'이 VOD 서비스를 시작한 이후로 온라인상 불법 유포가 대거 발생했다. 제작사 측에서 불법 유포자 들에 대한 강경 대응을 시사했음에도 유포가 여전히 계속되고 있다.

이번에 진행되는 법적 조치는 그에 대한 강력하고 엄중한 처벌을 가하기 위함인 것으로 전해졌다.

제작사 리얼라이즈 픽쳐스는 "'신과함께 : 죄와벌'의 온라인상 불법 업로더 중 악질로 판단되는 인원들에 대해 저작권법 위반 및 방조 죄로 형사고소를 진행하게 됐다"면서 "현재 형사 고소된 불법 업로더 중 일부는 경찰 조사를 받고 있는 중이다"고 공식 입장을 전했다.

이어 "최근 기승을 부리고 있는 영화 불법 유포로 많은 영화산업 종사자들과 정당한 대가를 지불한 소비자들이 불의의 피해를 입었기 때문에 이에 대해 적극적으로 대응할 것"이라며 선처나 합의 없이 지속적이고 강력한 법적 대응을 진행할 것임을 밝혔다.

'신과함께' 관계자는 기존 '신과함께 : 죄와벌' 뿐만 아니라, 이번에 VOD 서비스를 시작하는 '신과함께 : 인과연'에 대해도 저작권 보호업체와 협력해 철저한 유포 방지와 적극적인 법적 대응을 준비하고 있다고 강경한 입장을 밝혔다.

한편, 영화 '신과함께 : 인과연'은 9월 18일(화)부터 IPTV, 케이블, 모바일, 인터넷 등에서 VOD 서비스를 시작하며, 극장에서 일궈낸 흥행의 열기를 안방으로 이어나갈 예정이다.

 

진선 기자  sun27d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라이프’ 이동욱, 예선생이 추천하는 가을훈남 스타일링 icon방탄소년단, ‘우익 논란’ 日 아키모토 야스시 프로듀서와 협업 취소 icon‘팬텀’ 겨울광풍이 분다...임태경x정성화x카이x김순영 출격 icon추석 할인으로 더 알차게, 대학로 공연 6選 icon방탄소년단X코카콜라, 스페셜 패키지 컨투어 보틀 7종 출시 icon주가 반토막 '톱텍', 기술유출 혐의로 검찰에 압수수색 icon이홍기, 10월 18일 솔로 컴백 '트렌디+유쾌'..화려한 피처링 예고 icon'안시성' 4DX에 '어벤져스3' 최강 연출팀 뭉쳤다...역대급 스케일 '눈길' icon'뷰티풀 데이즈' 이나영 복귀작+부국제 개막작, 메인포스터 공개 '11월 개봉' icon트와이스, 5일째 日오리콘 데일리 앨범차트 정상...'붙박이 1위' 행진 iconAI 채용, 1년 전과 비교해 긍정적→부정적 변화...이유는? icon슈퍼주니어, 내달 라틴팝 앨범 컴백...군제대 려욱 합류 icon‘풀 뜯어먹는 소리’ 박나래, 송하윤X이진호X찬성과 특급케미 “벌써 단체방도 만들어” iconNCT 127, 10월12일 첫 정규앨범 컴백...뉴페이스 정우 합류 icon구하라, 폭행사건 남자친구와 합의 전망? 사건 마무리되나 icon‘동상이몽2’ 류승수♥︎윤혜원, 주말 부부의 애틋함 폭발…”남편이 아기가 됐네” icon닉쿤, 겨울 日 첫 단독콘서트...솔로 아티스트로 자체발광 icon조용필, 15년만 라디오 출연…MBC FM4U '조용필, 그 위대한 여정' 8시간 연속 방송 icon배현진, 홍준표 공항마중 이유는? “개인 배현진으로 인사…사모님이 선거 운동에 도움줘”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