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직장인 절반 "추석 귀향 안한다", 연령대별 이유 천차만별

민족의 명절 한가위가 다가왔지만, 구직자와 직장인 절반 이상은 귀향하지 않을 전망이다. 취업포털 인크루트가 아르바이트 O2O 플랫폼 알바콜과 '추석 나기 계획'에 대해 공동 설문조사한 결과다.

사진=인크루트, 알바콜 제공

먼저 전체 응답자를 대상으로 추석귀향계획을 물은 결과 47%는 귀향의사를 밝혔지만, 과반수의 나머지 53%는 귀향계획이 없었다.

▲직장인의 50.4%, 그리고 ▲구직자의 55.2%가 귀향하지 않을 계획이었고, 연령별로는 ▲5060 세대의 귀향계획이 가장 적었다. 혼인상태별로는 ▲기혼(48.7%) 보다 ▲미혼(57.1%)의 미귀향 의사가 높았고, 가구 수별로는 ▲2인가구 이상부터는 평균 43%의 가구만이 귀향할 것으로 응답했지만, ▲1인가구의 귀향계획은 61.1%로 가장 높았다.

추석에 귀향하지 않는 이유는 다양했다. ▲'(시골, 고향에) 만나러 갈 친지가 없어서'가 23%의 득표로 1위에 꼽혔다. 인크루트는 고향에 만나러 갈 어르신이 안 계시거나 지방인구 유출 등이 그 배경에 자리하는 것으로 추측했다. 이는 해당 보기 응답자 중 △40대(30.3%)와 △60대(46.2%) 비율이 가장 높은 점, 그리고 △60대 이상의 미귀향 계획이 무려 75%에 달하는 점이 뒷받침한다.

귀향하지 않는 두 번째 이유에는 ▲'잔소리, 스트레스가 예상돼서'(20%)가 올랐다. 특히 해당 보기는 △20대(27.6%)와 △30대(26.5%) 그리고 △구직자(28%)의 선택비율이 높았다. 3위는 ▲'귀성길 정체로 미리 다녀옴'(15%)이 차지했다. 해당 보기는 △4인가구(17.1%) 및 △50대(29.5%)에서 많이 득표되었다.

이 외에도 ▲'여행 등 다른 계획을 세워서'(13%) ▲'지출비용이 클 것으로 보여서'(11%) ▲'근거리거주, 본인 집으로 모임, 역귀성 등'(9%)의 이유가 귀향을 가로막은 것으로 나타났다. 출근, 취업준비, 귀찮음 등의 미귀향 사유도 기타답변을 통해 드러났다.

본 설문은 2018년 9월 17일부터 18일까지 양일간 진행되었고, 총 1천106명이 참여했다. 그 중 직장인은 587명, 구직자는 487명 포함되어 있었으며 95%신뢰수준에 표본오차는 ±2.95%이다.

 

진선 기자  sun27d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진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채널A, 음악예능 '보컬플레이' 론칭…MC는 노홍철X오상진 icon유재석, JTBC 새 예능 '요즘애들' 출연 확정…11월 첫방송 icon[3차 남북정상회담] 남북, 실질적 전쟁위험 제거 합의…올해 안 김정은 위원장 서울 답방 icon`폭행 혐의` 구하라 사과 “한때 사랑했던 사람...진흙탕 싸움 끝내고파” icon'날짜별 체크' 5일간의 연휴, 방송사 추석특선영화 총정리 icon'퓨마 사살'에 동물권 수면위로…"동물원 폐쇄하라" 靑국민청원 속출 icon알랭 드롱-황비홍-다크나이트…추석 영화 40년史 icon‘웃는 남자’ 수호, 블루스퀘어 무대 호평 이어가...첫공 성황 icon상파울루부터 모스크바까지...DAY6, 남미·유럽 24개도시 월드투어...K팝 신흥강자 '우뚝' icon'골목식당' 한화 이글스 팬, 시식단으로 출격…막걸리집에 "썩은식혜맛" 독설 icon‘해피투게더3’ 임창정 “H.O.T.X젝스키스 팬들 내 덕분에 사이 좋아졌다” icon‘백일의 낭군님’ 도경수, 왕세자vs원득시 사이 같지만 다른 느낌? icon트럼프, 트위터 통해 평양공동선언 평가…”올림픽 공동유치 흥미로워” icon귀성길 졸음·피로·나른함 물리치는 '간식' 추천 8 icon‘라디오스타’ 박병은, 이덕화-이경규도 울고갈 낚시부심 “져 본 적이 없다” icon박민영, 데뷔 12년 만에 첫 팬미팅 개최…”남다른 열의로 준비 중” icon‘베놈’ 측 “한국 상영본 편집 NO...북미와 상영시간·내용 동일” icon‘패알못’의 가을 체크 패턴 총정리 6 icon최희섭, 면접교사권 문제로 양육비 미지급?…김유미 “아이에게 솔직해지길” icon추석, 셀프 선물 해볼까? 고민별로 갖고픈 스킨케어 세트 4 icon명절증후군 물리치는 ‘가가호호(家家好好)’음료 눈길 icon취준생 53% “올 추석 친지모임 불참할 것” 이유 7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