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김서형, 독보적인 아우라 퀸…’SKY 캐슬’ 입시 코디네이터 변신

독보적인 아우라의 배우 김서형의 첫 스틸컷이 공개됐다.

오는 11우러 23일 첫 방송되는 JTBC 금토드라마 ‘SKY 캐슬’(극본 유현미/연출 조현탁/제작 HB엔터테인먼트, 드라마하우스)에서 배우 김서형이 캐슬퀸들의 욕망을 좌지우지 할 수 있는 탑급 입시 코디네이터 김주영 역으로 변신한다.

(사진=HB엔터테인먼트, 드라마하우스)

‘SKY 캐슬’은 대한민국 상위 0.1%가 모여 사는 SKY 캐슬 안에서 남편은 왕으로, 제 자식은 천하제일 왕자와 공주로 키우고 싶은 명문가 출신 사모님들의 처절한 욕망을 샅샅이 들여다보는 리얼 코믹 풍자극.

이 중에서도 김주영은 대한민국 교육의 중심인 대치동 엄마들도 모르는, 극소수 사람들만 상대하는 입시 코디네이터다. 단순히 원한다고 고용할 수 있는 인물이 아닌 서류와 면접을 통해 이주영의 ‘간택’을 받아야만 자녀 관리를 맡길 수 있을 정도다.

스틸컷에 담긴 이주영의 반듯한 올백머리와 깔끔한 검은색 의상은 내신부터 수면 스타일까지 학생의 모든 것을 분석하고 관리하지만, 업무 외의 이야기는 단 한마디도 하지 않는 그녀의 빈틈없는 성격을 나타내고 있다.

어떤 감정을 느끼고 있는지, 혹은 이면에 무엇을 숨기고 있는지는 도통 드러나지 않는 것이 관건. 자녀 교육을 위해서라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SKY 캐슬 내 사모님들에게도 이주영이 비밀스러운 존재인 이유다. 미스터리한 분위기의 이주영은 한서진(염정아 분)의 딸 강예서(김혜윤 분)의 코디를 맡게 되면서 어떤 사건이 벌어질지 더욱 궁금증을 불러일으켰다.

제작진은 “최고의 입시코디네이터 김주영은 SKY 캐슬을 거세게 흔들어놓을 핵심 인물”이라고 설명하며, “작품마다 강렬한 임팩트를 남긴 김서형이 ‘캐슬퀸’ 4인방 염정아, 이태란, 윤세아, 오나라를 만나 어떤 존재감을 떨칠지 첫 방송까지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신의 저울’, ‘각시탈’, ‘골든 크로스’ 등을 집필한 유현미 작가와 ‘대물’, ‘후아유’, ‘마녀보감’ 등을 연출한 조현탁 감독이 힘을 합친 ‘SKY 캐슬’은 캐스팅 공개부터 화제를 불러일으킨 주연 배우들과 믿고 보는 JTBC 블랙코미디의 만남으로 주목받고 있는 작품이다. ‘제3의 매력’ 후속으로 오는 11월 23일 JTBC 첫 방송 예정.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디즈니 실사 ‘호두까기 인형’ 11월 개봉...‘미녀와 야수’ ‘정글북’ 명성 이을까 icon온비드 공매사이트, 국유재산·압류재산 입찰 방법은? icon연애도 유튜브로 배운다…미혼남녀, 유튜브에서 얻고싶은 정보 1위 '이성 심리' icon'만능열쇠' 샤이니 키, 11월 솔로데뷔...6일 디싱 'Forever Yours' 공개 icon폴킴, 자작곡 '너를 만나' 5개 음원차트서 1위 "지지해준 팬들 감사" icon'맛있는 케미' 잡는 식음료 '음식 궁합' 마케팅 7 icon한고은, ‘동상이몽2’ 특급 며느리vs’설렘주의보’ 냉미녀 커리어 우먼 icon"글로벌 루키행보"...아이즈원 '컬러라이즈', 아이튠즈 8개국 차트서 1위 icon대기업 vs 중소기업 초봉 1100만원 差...입금격차 ‘심각’ icon'손 the guest' 김동욱, 박일도와 전면전에 중대한 결심 '절박' icon'여객기 추락' 인도네시아 수색당국, 시신 24구 수습..."전원 사망 추정" icon유류세 한시적 인하, 다음달 6일부터 시작…휘발유·경유·LPG 얼마나 내려갈까 icon고전 발레의 아버지 프티파 걸작 ‘라 바야데르’ 11월1일 개막 icon‘골목식당’ 백종원 표 파스타, 이탈리아 시식단의 냉정한 평가는? icon틸다부터 ‘국가부도의날’ 뱅상 카셀까지...해외 명배우 韓 러시 icon날씬하게-컬러풀하게, 올겨울 패딩 트렌드 2 icon'해피투게더4' 워너원 완전체 출연확정 "3일 녹화 11월 초 방영"(공식) icon[포토] 데뷔 아이즈원 '롤모델 소녀시대 같은 멋진 그룹 될게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