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영화
외화 1위 '요로나의 저주', 공포 분위기 UP '스크린X' 하이라이트 영상

‘요로나의 저주’가 스크린X로 관객들을 공포에 빠뜨린다.

사진='요로나의 저주' 스크린X 영상 캡처

17일 개봉해 외화 박스오피스 1위를 달리고 있는 공포영화 ‘요로나의 저주’가 스크린X 하이라이트 영상을 공개했다.

‘요로나의 저주’는 밤마다 아이들을 찾아 다니며 우는 여인 요로나의 저주를 다룬다. 영화의 제목인 ‘요로나’는 스페인어로 우는 여인이라는 뜻으로 남편에게 화가나 두 아이를 죽이고 결국 버림 받고 스스로 목숨을 끊은 한 여인에 관한 전설의 주인공이다.

공개된 하이라이트 영상은 퇴마사와 가족이 요로나 귀신을 잡기 위한 퇴마 의식을 준비하는 장면을 담았다. 3면 화면에서 각기 다른 장면이 연출되는 몽타주 기법으로 일반관에서는 볼 수 없는 스크린X만의 차별화된 매력을 확인할 수 있다.

‘요로나의 저주’ 스크린X는 관객을 둘러싼 파노라마 스크린, 3면으로 몰아치는 몰입도 넘치는 영상 등이 공포를 최대치로 끌어올려 빠져나올수 없는 극강의 공포를 선사한다. 앞서 ‘곤지암’ ‘더 넌’ 등을 통해 “공포 장르의 최적의 방법은 스크린X 관람”이라는 반응을 이끌어내며 장르와 특별관의 장점이 조화를 이룬 최고의 만남임을 입증한 바 있어 이번 ‘요로나의 저주’ 스크린X 에 대한 높은 기대가 예상된다.

요로나의 울음소리가 들리면 절대 벗어날 수 없는 저주의 실체를 공개할, 이번에도 무서운 장면 없이 무서운 영화 ‘요로나의 저주’ 스크린X는 전국 CGV 스크린X 극장에서 상영 중이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마리텔V2' 홍진영, 길구봉구 등장에 “눈감아주세요” 애교 시전의 이유는 icon[리뷰] ‘나의 특별한 형제’ 신하균X이광수, 조용한 목소리로 전하는 정직한 감동 icon‘궁금한이야기Y’ 킹즈스쿨·E하우스 신목사, 학대와 구타로 이끄는 종교 집단? icon신하균X이광수X이솜, 매력多 방출 화보 "'나의 특별한 형제' 출연, 배우들 영향 컸다" icon유인나, 명품몸매 비법은 ‘일상처럼’ 먹고 마시기? 사랑스러운 ‘먹방’ 눈길 icon'역대급 예매전쟁'...박효신 콘서트, '체조경기장' 3회공연 10분만에 매진 icon'어린 의뢰인', 이동휘-유선 대립 '긴장감 UP'...2차 스틸 공개 icon‘초면에 사랑합니다’ 진기주, 보스 김영광도 깜빡 속을 이중생활? icon‘미스트롯’ 홍자 1위·송가인 3위, 알아도 다시 본다? 재방송+VOD까지 인기 icon박서준, 오랄케어 모델되다...청량美 가득한 이미지로 팬심 홀릭 icon뮤지컬 ‘광염소나타’ 이지훈-려욱-켄, 오늘(19일) ‘러브게임’ 출연...라이브 선사 icon'어벤져스: 엔드게임' 인기 폭발...유통계, 마블 마케팅 열풍 icon‘구해줘2’ 천호진VS엄태구, 광란의 월추리 마을…본격 대결구도 icon김칠두 아내 "딸이 옳았다...적극적으로 못밀어줘 후회" 눈물 icon뮤지컬 ‘엑스칼리버’ 카이, 이번엔 ‘제왕’으로 변신 “배우로서 욕심나는 작품” icon'닥터 프리즈너' 남궁민-최원영, 본격적인 싸움 시작...자체 최고 시청률 동률 icon가수 미나, 첫 연극도전...섹시+유쾌 ‘라 쁘띠뜨 위뜨’ 5월 개막 icon안인득, 여전히 범행동기 횡설수설 ‘수사 난관’…계획범죄 가능성↑ icon엑소 찬열, 사계절 설렘송 ‘봄 여름 가을 겨울’로 여심 저격 icon'어글리 돌', 오늘(19일) 어린이날 맞이 '1+1' 이벤트...가족 관객 취향저격 icon유노윤호X전현무X김숙X김용건, KBS 예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MC 확정 [공식] icon‘스페인하숙’ 배정남, 의상팀 신설? 수면도 포기한 리폼장인의 첫 작품 icon'미운 우리 새끼' 김영광, 옴므파탈 매력 방출...母벤져스 시선 강탈 icon노태현, 첫 솔로→첫 뮤지컬 도전...‘메피스토’ 캐스팅 확정 icon수지, 시크함+고혹美 돋보이는 '무결점 피부' 눈길 icon'임블리' 임지현 남편, 강용석 '빚투' 발언 비난 "사실 아냐, 상처주지 말길" icon‘막영애17’ 김재화, 올 것이 왔다! 라미란X김현숙 숨통 쥔 앵그리 사장 icon‘마리텔2’ 야노시호, 우지석 어쩌고? 뷰티클래스 2탄은 복싱 클래스 icon‘전설의 빅피쉬’ 위너 김진우, 임자도 왕자 푸껫 진출? 돛새치 원정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