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전설의 빅피쉬’ 위너 김진우, 임자도 왕자 푸껫 진출? 돛새치 원정대

‘전설의 빅피쉬’ 드림팀이 첫 바다낚시 원정에 나선다.

19일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빅피쉬 드림팀’에는 괴어의 천국인 태국으로 출격한 후 세계의 대어들을 차례로 섭렵, 드디어 그랜드 슬램 어종 끝판왕에 도전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빅피쉬 드림팀의 마지막 그랜드 슬램 어종은 최대길이 3m, 최대 무게 60kg에 달하는 돛새치이다. 돛새치는 세계에서 가장 빠른 물고기로 시속 110km까지 유영할 수 있으며, 낚싯바늘에 걸리면 온몸으로 바늘을 털어내는 특성을 가지고 있어서 낚시 난이도 최상에 해당되는 어종이다.

돛새치를 만나기 위해 향한 곳은 바로 낚시꾼들의 낙원, 푸껫이었다. 전설의 빅피쉬 첫 바다낚시 출항을 앞두고 배에 오른 드림팀 멤버들은 한껏 설레는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그들이 향한 푸껫 바다에는 수심이 깊은 섬이 많아 ‘돛새치’는 물론, ‘자이언트 트레발리’, ‘킹매커럴’, ‘코비아’ 등 대형 어종이 서식하는 최적의 환경이었던 것.

만반의 준비를 하던 멤버들은 동남아시아 트롤링낚시 랭킹 1위의 낚시 프로를 만난다. 1시간 동안 돛새치 15마리를 잡는다는 월드클래스 낚시꾼은 배에 오르기 무섭게 미끼 채비를 선보였는데 까다롭기로 소문난 이태곤의 눈에도 흠잡을 데 없는 완벽한 채비로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하지만 그들을 찾아온 것은 다름 아닌 ‘뱃멀미’였다. 37도에 육박하는 무더위와 미터 급 거센 파도가 몰아치는 최악의 상황에서 난관에 부딪힌 것. 그러나 거센 파도의 역경에서 빅피쉬 드림팀을 끌어올린 것은 바로 대어의 징조인 보일링(물고기가 바다 위로 뛰어올라 물이 끓는 것처럼 보이는 현상)이었다.

보일링 현상은 먹이가 되는 작은 물고기가 많이 모여있기 때문에 근처 수면 아래 더 큰 포식자가 먹이활동을 시작할 것이라는 신호이다. 이어 바닷속 먹이의 증거로 새 떼까지 등장한 그 순간, 낚싯줄이 풀리며 입질이 오기 시작해 긴장감을 자아냈다.

과연 빅피쉬 드림팀이 돛새치를 만날 수 있을지는 오늘(19일) 금요일 밤 11시 10분 ‘전설의 빅피쉬’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SBS스페셜’ 가회동 집사 빈센트, 괴짜할배가 들려주는 '쓸모학개론' icon아식스코리아X키코 코스타디노브, 디자인+기능 UP '젤-소켓 인피니티' 출시 icon‘마리텔2’ 야노시호, 우지석 어쩌고? 뷰티클래스 2탄은 복싱 클래스 icon오마이걸-아이즈원, 눈부신 미모의 요정들...화보로 ‘사랑스러움’ 방출 icon'제로 웨이스트' 운동 인기↑, 친환경 '에코 패키징' 제품&캠페인 icon‘막영애17’ 김재화, 올 것이 왔다! 라미란X김현숙 숨통 쥔 앵그리 사장 icon수지, 시크함+고혹美 돋보이는 '무결점 피부' 눈길 icon'임블리' 임지현 남편, 강용석 '빚투' 발언 비난 "사실 아냐, 상처주지 말길" icon노태현, 첫 솔로→첫 뮤지컬 도전...‘메피스토’ 캐스팅 확정 icon'미운 우리 새끼' 김영광, 옴므파탈 매력 방출...母벤져스 시선강탈 icon‘스페인하숙’ 배정남, 의상팀 신설? 수면도 포기한 리폼장인의 첫 작품 icon유노윤호X전현무X김숙X김용건, KBS 예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MC 확정 [공식] icon'어글리 돌', 오늘(19일) 어린이날 맞이 '1+1' 이벤트...가족 관객 취향저격 icon엑소 찬열, 사계절 설렘송 ‘봄 여름 가을 겨울’로 여심 저격 icon안인득, 여전히 범행동기 횡설수설 ‘수사 난관’…계획범죄 가능성↑ icon가수 미나, 첫 연극도전...섹시+유쾌 ‘라 쁘띠뜨 위뜨’ 5월 개막 icon'닥터 프리즈너' 남궁민-최원영, 생존 싸움 시작...자체 최고 시청률 타이 icon뮤지컬 ‘엑스칼리버’ 카이, 이번엔 ‘제왕’으로 변신 “배우로서 욕심나는 작품” icon외화 1위 '요로나의 저주', 공포 분위기 UP '스크린X' 하이라이트 영상 icon탄소 배출↓-재활용률↑...식음료업계, 지구의날 맞이 '친환경 제품' icon‘스쿨오브락’ 코너 존 글룰리, 악뮤 수현도 놀란 에너지...‘볼륨을 높여요’ 특별출연 icon'우리는 열혈사이다', '열혈사제' 배우 총출동+비하인드 스토리 공개 icon김연아, 로맨틱 봄날에 선보인 ‘핑크빛’ 무드 주얼리화보 icon롯데마트 ‘극한도전’ 이벤트, 21일 단 하루 앵콜! 인기상품 다시 만난다 iconNCT 127, 美 '굿모닝 아메리카' '스트라한&사라' 출연...글로벌 인기 입증 icon조정석♥︎윤시윤, ‘녹두꽃’ 브로맨스ing “나도 모르게 눈물 닦아줘”(ft.한예리) icon봄날엔 색다른게 필요해, 페미닌 ‘셋업슈트’로 패션지수 UP icon강릉 동해상 4.2 지진, 강원·경북·충북 등 영향...기상청 "피해 없을 듯" icon'바이스' 10만 돌파, 높은 완성도+영화적 재미에 흥행 지속 icon금호아트홀, '아름다운 목요일' 시리즈...광화문→신촌으로 떠나다 icon‘패션 아이콘’ 마돈나, 팝의 여왕으로 귀환…수록곡 ‘Madame X’ 선공개 icon'탐사보도세븐' 스쿨미투 1년, 변하지 않는 학교+가해교사들 icon부산서 여대생 피살, 뒤따라오던 남성이 갑자기 목졸라…차량 아래 유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