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영화
김서형, ‘스카이캐슬’ 차기작은 여고괴담 오리진 영화 ‘모교’ [공식]

JTBC ‘SKY 캐슬’로 시청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았던 배우 김서형이 영화 ‘모교’를 차기작으로 선택했다.

김서형은 가장 행복했지만 가장 잔인했던 시절의 모교로 은희가 부임한 순간, 죽은 친구의 비밀도 함께 깨어나는 영화 여고괴담 오리진 ‘모교’(제작 씨네2000/감독 이미영)에서 주인공 노은희 역을 맡아 스크린에 컴백한다.

사진=플라이업엔터테인먼트

노은희는 학창시절의 미스터리한 사건에 대한 기억을 잃은 채 모교로 부인해온 주인공. 학교로 돌아온 뒤, 잃어버렸던 끔찍한 과거를 떠올리며 극의 전체를 이끌어갈 예정이다.

학원물 괴담의 포문을 열며 많은 인기를 모았던 ‘여고괴담’ 시리즈는 리부트 격인 ‘모교’를 통해 다시 한번 한국 공포영화의 새 역사를 쓰겠다는 포부다. 교내에서 발생하는 사회적인 이슈들에 대한 고찰을 공포라는 장르에 녹여냈던 시리즈의 성격은 그대로 가져가면서도, 이번에는 여고생들이 아닌 모교로 부임해 돌아오는 주인공 노은희에 대한 이야기를 통해 더욱 강해진 공포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지난 2005년 개봉한 ‘여고괴담4-목소리’에서도 김서형은 음악교사 희연으로 출연해 관객들을 공포로 몰아넣은 바 있다.이에 또 하나의 ‘띵작’ 탄생을 예감하게 한다.

김서형은 최근 전국민적인 인기를 얻은 ‘SKY 캐슬’을 비롯해 칸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 초청작 ‘악녀’, 마드리드국제영화제 외국어영화 부문 최우수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봄’ 등 세계 유수의 영화제에서 인정 받은 작품에 출연하며 배우로서 입지를 공고히 했다.

장르와 역할을 불문하고 역할이 가진 힘을 최대치로 끌어올리며 캐릭터 그 이상의 힘을 보여주고 있는 김서형. 장르극의 귀재 김서형이 이번 영화에서는 어떻게 자신만의 색깔로 미스터리 장르를 표현해낼지 귀추가 주목된다.

주인공 김서형의 캐스팅과 함께 출연자 오디션을 진행하며 본격적인 제작에 돌입한 여고괴담 오리진 ‘모교’는 올 해 하반기 개봉을 목표로 오는 6월 말 크랭크인 할 예정이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복수전' 맨시티 vs '상승세' 토트넘, 3연전 마지막 결과는?(ft.손흥민) icon‘슈퍼밴드’ 박영진X가능동 밴드, 유튜브 스타 출연!…더 로즈 잇는 美친 존재감 icon‘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딸’ 기태영, 김하경 찾아 삼만리? 독설 후폭풍 icon타임스퀘어, '지오다노' 단독 프로모션...6가지 품목 특가 제공 icon다나, 몸과 마음의 상처 극복하고 20kg 감량 “최종 목표까지 10kg 남아” icon이천희♥전혜진 부부, 서울환경영화제 홍보대사 선정...'에코라이프 실천' 커플 icon'진주 방화-살해범' 안인득, 얼굴 공개 "아파트에 정신나간 사람이 많다" icon‘조장풍’ 2049 시청률 1위! 김동욱 “시작 때의 마음 그대로 열심히 하겠다” icon'대화의 희열2' 유시민, 수감중 교도소 책 독파 "너무 조용해서 독서하기 최고" icon‘호구들의 감빵생활’ 정형돈X장도연, 모범수 추리에 大혼란...진짜 마피아는? icon'으라차차 와이키키2', 꿀잼력 폭발+환상 케미 '베스트 커플'은? icon'그것이 알고싶다' 파리지앵 선교 목사, 사실은 가정 폭력-성폭행범? iconCGV, '어벤져스: 엔드게임' 암표 강력조치 "판매자-구매자 관람 제한" icon'동상이몽2' 허규, 달콤살벌 결혼생활 폭로? "신동미를 고발합니다" icon'물의 기억', 현미경 시점 촬영 눈길...봉하마을 풍경 담은 스틸 공개 icon015B, 오늘(19일) R&B 신곡 '더 좋아진 내가 진 거야' 발매(ft. Wyne) icon뉴이스트, 동화같은 티저 속 여왕의 상반된 그림자...궁금증 증폭 icon"주말에 뭐할지 걱정 끝"...정주행 시작! 넷플릭스 콘텐츠 icon서민정 "방탄소년단에 모자선물=지인 업체 홍보? 주문 제작한 것" 해명 icon‘스테이지K’ 멕시코-태국-프랑스-중국, 슈퍼주니어와 꿈의 무대 ’매력폭발‘ icon더 투웰브 2019, 콘텐츠 리스트 공개...4월의 남자친구는? icon‘나혼자 산다’ 헨리, 분신 바이올린 경매...불타는 승부수 끝 최종 낙찰가는 icon‘아름다운 세상’ 추자현 “왜 이제야 알았지?”…오늘(19일) 남다름 사고 밝혀진다 icon"믿어달라" 박유천X-휘성, 전 연인과 공방전에 등 돌린 팬심 icon'헌법재판관 취임' 이미선 "국민 질타 겸허히 수용"...한국당 "文과 끝까지 싸울 것" icon‘아는형님’ 마마무 문별, 민경훈 두성창법 전수? “헬륨가스 마셔도 본인 목소리 내야한다” icon‘개그콘서트’ 조진세, 홍현호 “할 수 있다” 응원에도 짜증? 웃음유발 예민보스 icon'쇼핑의 참견' 민경훈, LED 마스크 리뷰 '열정 폭발'...시청자 구매 욕구↑ icon블랙핑크, 美 '제임스 코든쇼'서 신곡 무대공개 "K팝 걸그룹 최초" icon마마무, 오늘(19일) 단독 콘서트...믿고 보는 '공연형 걸그룹' 출격 icon'8주년' 에이핑크, 팬송 'Everybody Ready?' 오늘(19일) 공개 "팬들과 함께 기념' icon'믹스나인' 1위 우진영 소속사 디원스 측 "YG에 소송 취하, 사과 받았다"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