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NCT 127, 美 ‘제임스 코든쇼’서도 핫했다...유쾌 입담+무대로 현지매료

NCT 127(엔시티 127, SM엔터테인먼트 소속)이 또 한번 미국 전역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NCT 127은 지난 14일 밤 12시 35분(미국 동부 시간) 미국 CBS의 간판 심야 토크쇼 ‘더 레이트 레이트 쇼 위드 제임스 코든(The Late Late Show with James Corden)’(이하 제임스 코든쇼)에 출연, 환상적인 ‘Superhuman’(슈퍼휴먼) 무대를 비롯해 센스 있는 입담으로 유쾌한 매력을 선사해 현지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날 제임스 코든은 “우리 토크쇼에 화제의 K팝 그룹이 왔다. 늘 반짝이고 사랑스러운 이들을 보기 위해 팬들이 아침부터 줄을 섰다”고 NCT 127을 소개함은 물론, 대기실에서 무대를 준비하고 있는 NCT 127에게 “오늘 함께할 수 있어 기쁘다”며 친근하게 인사를 나눠 눈길을 끌었다. 

NCT 127은 무대에 앞서 ‘제임스 코든쇼’의 상징적인 코너 플린치(flinch)를 시작, 유리벽을 두고 기계에서 날아오는 과일에 놀라지 않으면 승리하는 게임으로, 세 멤버씩 조를 이뤄 여유 있는 모습으로 게임에 도전했으나 기습적으로 날아오는 과일에 화들짝 놀라는 반응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으며, 멤버 도영만이 유일하게 놀란 기색 없이 덤덤한 모습을 보여 승리를 차지, 방청객들의 큰 호응을 얻으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이어갔다. 

이어 제임스 코든의 소개와 함께 무대에 오른 NCT 127은 5월 24일 발표되는 신곡 ‘Superhuman’ 무대를 선사, 파워풀한 에너지가 느껴지는 강렬한 무대로 스튜디오를 가득 채운 팬들과 방청객들의 폭발적인 환호를 이끌어내, 현지에서 주목 받고 있는 NCT 127의 글로벌한 면모를 다시 한번 확인시켜 주었다.

특히, 방송이 끝난 직후 미국 유명 매체 빌보드는 15일(현지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NCT 127이 ‘제임스 코든쇼’에서 ‘Superhuman’ 무대로 반짝 빛났다”라는 제목의 기사로, “NCT 127은 진정한 슈퍼휴먼이다”, “NCT 127은 역동적인 공연, 제임스 코든과의 유쾌한 호흡, SNS 점령까지 선보이며 프로그램을 완전히 장악했다”고 호평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더불어 “‘제임스 코든쇼’는 NCT 127의 출연을 기념하기 위해 트위터 헤더와 프로필 이미지를 NCT 127과 찍은 멋진 사진으로 교체했고, 밤새 ‘#NCT127onCorden’ 문구의 해시태그가 트위터 트렌드에 올랐다. NCT 127이 완전히 점령했다”며, 방송 후 이어진 글로벌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상세히 전해, NCT 127의 높은 인기를 실감케 했다.

한편 미국 9개 도시 10회 공연을 성공적으로 펼친 NCT 127은 5월 17일(현지시간) 캐나다 토론토에서 투어의 열기를 이어가며, 북미 투어를 마친 후 5월 24일 새 앨범 ‘NCT #127 WE ARE SUPERHUMAN’으로 컴백한다.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이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넷플릭스 ‘블랙미러’ 시즌5, 앤드류 스캇-앤소니 매키 '공식 예고편' 공개 icon'음원강자' 위너 '아예', 8개 음원차트 올킬...19개 지역 아이튠즈도 1위 icon김래원·원진아·진선규 '롱리브 더 킹', 6월 19일 개봉확정 icon‘기방도령’ 이준호-정소민-공명 등, '개성만점' 5人 포스터 눈길 icon박효신 'Goodbye', 19주차 가온차트 3관왕 영예...소셜차트는 BTS icon김희선, 伊 럭셔리 브랜드 발렉스트라 뮤즈 발탁...‘시리즈S백’ 어필 icon'입대' 윤지성, 손글씨로 신곡 '동화' 가사 스포 '남다른 밥알 사랑' icon‘봄밤’ 정해인, ♥한지민 “궁금했어요, 어떤 사람인지” 설렘 가득한 긴장 iconIMF 이후 22년, 한국사회 어떻게 달라졌나...고용률 ‘수직하강’ 실업률 ‘최대치’ icon'엠카' EXID·레이디스코드·위키미키 걸그룹 컴백러시! 소유X오반까지 icon최종훈-정준영, ‘집단성폭행 의혹’ 검찰송치…“죄송합니다” icon정명훈, 원코리아 오케스트라와 8월 정기공연...北 연주자와 협연 추진 icon'뉴이스트로드' 담력훈련·낚시·호캉스까지...뉴이스트 매력 大방출 icon‘마리텔2’ 김수미, 모르모트PD ‘댄스 스승’ 박지우 만난다! 정열의 댄서로 변신 icon‘美 영주권 포기’ 옥택연, 오늘(16일) 전역…모범 병사의 좋은 예 icon바닐라코, 역대급 프로모션 '신상 세일맛집'...최대 60% 할인 icon‘나혼자산다’ 조병규, 강남 일출명당 찾기? 4차원 매력 폭발 icon‘더뱅커’ 김태우, 초대 행장직 욕심에 김상중 배신...유동근과 거래제안 ‘충격반전’ icon‘아내 폭행사망’ 유승현, “폭력에 정당성 없다” 과거 발언 재조명 icon‘조선생존기’ 강지환X송원석, '빌딩 끝장전투' 티저 시선강탈 icon미혼男女, 국제연애 인식은? “연인 모국어 배울수 있어”...가장 큰 차이 ‘문화’ icon조덕제, 반민정에 손해배상 소송서 패소...3000만원 배상 icon스윗소로우, 2년만에 단독콘서트 '인사'...폭발적 반응 ‘전석매진’ iconGOT7, 신곡 'ECLIPSE' MV 티저서 완벽 퍼포먼스 예고 '팽이' 형상화 안무 '눈길' icon'나의 특별한 형제' 이광수, 눈물샘 자극! 물오른 연기 폭발 icon러블리즈, 새 앨범 트랙리스트 공개…타이틀곡 '그 시절 우리가 사랑했던 우리' icon'맨인블랙: 인터내셔널', MIB 요원 극강 포스...캐릭터포스터 5종 공개 icon오늘도 ‘미세먼지 나쁨’...유통가, ‘안티폴루션’ 열풍으로 후끈 icon이승환 , 19년째 꾸준한 기부활동...'차카게 살자' 공연 기부금 10억 돌파 icon'알라딘' 정성화, 더빙판 '지니'役 캐스팅 "명작 출연 영광" icon'엑스맨: 다크 피닉스', 배우 총출동! 19년 대서사시 '리멤버' 영상 공개 icon롯데시네마, 오늘(16일)부터 'ㅋㅋㅋ'이벤트...티켓-콤보 7000원 icon‘보좌관’ 이정재, 10년만에 드라마로 귀환...“클래스가 다른 연기력” icon‘아스달연대기’ 역대급 확신하는 이유있는 자신감 포인트3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