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영화
톰크루즈-슈왈제네거 코믹콘 접수!...'탑건' '터미네이터' 레전드 귀환

레전드 영화들이 스크린을 다시 찾는다. 18일(현지시각) 열린 2019 샌디에이고 코믹콘(SDCC)에서 가장 이슈가 된 영화는 바로 ‘탑건: 매버릭’과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였다. 두 영화 모두 ‘탑건’과 ‘터미네이터’라는 할리우드 대표 영화의 속편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사진=톰 크루즈 인스타그램 캡처

파라마운트는 이날 ‘탑건: 매버릭’의 티저포스터와 티저예고편을 공개했다. 1986년 톰 크루즈를 할리우드 대표 배우로 만든 1편에 이어 이번 속편은 무려 34년 만에 개봉을 앞두고 있다. 포스터에서는 톰 크루즈의 뒷모습이 시선을 강탈한다. 성조기는 물론 미군을 상징하는 다양한 패치들이 옷에 붙어있어 눈길을 끈다. 그 뒤로 전투기가 날아올라 이야기에 대한 궁금증을 유발한다.

예고편에서는 매버릭 역을 맡은 톰 크루즈가 상사 역을 맡은 에드 해리스와 이야기를 주고 받는 것으로 시작된다. 이후 매버릭의 오토바이 드라이브 장면부터 전투기를 직접 탄 매버릭의 활강쇼까지 펼쳐져 극강 비주얼을 기대하게 만든다. 이번 영화는 톰 크루즈가 주연을 맡은 ‘오블리비언’의 조셉 코신스키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2020년 6월 국내 개봉 예정인 ‘탑건: 매버릭’이 34년 만에 어떤 이야기로 관객들 앞에 선보여질지 주목할 필요가 있다.

사진='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 포스터,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 인스타그램 캡처

올해 하반기 개봉 예정인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도 이번 코믹콘에서 선보여졌다.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는 심판의 날 이후 지켜야 하는 자와 파괴하려는 자의 충돌로 피할 수 없게 된 인류의 새로운 운명을 그린 SF 액션 블록버스터다. 아놀드 슈왈제네거는 물론 사라 코너 역의 린다 해밀턴이 복귀해 팬들의 기대치를 높였다.

‘데드풀’ 팀 밀러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에 ‘터미네이터: 심판의 날’에서 존 코너 역을 맡았던 에드워드 펄롱이 복귀할 예정이다. 또한 팀 밀러 감독은 코믹콘 기자회견에서 이번 영화가 R등급(청소년 관람불가) 영화가 될 거라고 전했다.

여기에 ‘블레이드 러너 2049’에서 인상적인 모습을 보여준 맥켄지 데이비스가 인류의 미래를 지켜야 하는 여전사 그레이스 역을 맡았고 인류의 상징 다니 라모스 역에는 신예 나탈리아 레이즈가 출연하며 드라마 ‘에이전트 오브 쉴드.’의 가브리엘 루나가 새로운 터미네이터 ‘Rev-9’ 역을 맡아 최첨단 기술력으로 진화된 최강의 적으로 등장해 호기심을 높인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스피드메이트, 수입차 장거리 무상점검·정비...최대 40% 할인 icon마데카21, 카톡 플친전용 ‘비밀특가’ 이벤트...최대 반값할인 icon‘60일, 지정생존자’ 이준혁, 기적의 사나이VS테러의 배후…진짜 정체는? icon'마이펫의 이중생활2', 댕댕이+냥냥이 특급조합...펫 캐릭터 비하인드 공개 icon밴쯔, 잇포유 제품 허위·과장광고 혐의에 “성분이나 효능에 하자 없어” icon전세계 소비자, 42% 새 브랜드 선호...최고 선택요인 ‘가성비·세일’ icon비욘세·차일디쉬 감비노 등 참여, '라이온킹:선물' 앨범 오늘(19일) 발매 icon일본대사관 앞 차량 방화, 70대 男 상태 위독...경찰 조사 착수 icon서예지X진선규 '암전', 新공포 긴장감 UP...1차예고편 공개 icon공명, ‘춘사영화제’ 신인남우상 “노력하는 배우가 되겠습니다” icon'나랏말싸미', 명품 연기+스토리 묵직함...리뷰포스터 공개 icon'마약투약' 황하나, 오늘(19일) 석방된다...징역 1년 집행유예 2년 icon‘왓쳐’ 서강준 아버지 첫등장 “진실 뒤엎을 반전 기다린다” icon여기어때, '지산락페스티벌' 입장권 30% 할인 '수상레저 기획전도 개최' icon여름휴가 함께 갈 책은? 사서 추천 도서전 ‘마을은 안다’ icon염정아-윤세아-박소담, tvN ‘삼시세끼 산촌편’ 8월 9일 첫 방송 [공식] icon日정부, 주일한국대사 초치 "징용배상 중재위 불응 유감" icon싸이 "태풍 다나스 직접 영향권 아냐, 부산 공연 예정대로 진행" icon'프로듀스X101', 오늘(19일) 파이널 무대...최종 11명 멤버 주인공 궁금증↑ icon하진, ‘왓쳐’ 첫 OST 참여...'위올라이' 잇는 명곡 탄생하나 '21일 공개' icon'최하위' 롯데 양상문 감독-이윤원 단장, 동반 자진사퇴 "책임 통감" icon중복에도 삼계탕? 마음도 즐거운 여름보양식 이벤트 5PICK icon'호치킨 치슐랭 반값', 오늘(19일) 이벤트 진행...토스 행운퀴즈 정답은? icon올리브영 신입사원, '캔들' 만들어 미혼한부모에 선물+응원 메시지 icon한채아, 출산후유증無! 완벽 바디라인 화보 "이제 어른된 것 같다" icon노노재팬 운영자 “일본 불매운동, 기간이 성패기준 아냐…이유가 중요” icon집서 즐기는 해외여행!...'푸캉스' 이색 디저트 icon황하나, 석방 직후 취재진 만나 “선행하면서 살겠다” icon백지영 남편 정석원, ‘코카인 투약’ 재판서 “가정에 충실하겠다” 선처 호소 icon‘전참시’ 박진주X매니저, 사춘기 딸과 아빠? “또 잔소리 하려고 그러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