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SBS스페셜’ 서민 교수 “서른부터 독서 시작, 상상력 좋아지니 논문도 많이 써”

서민 교수가 독서에 대해 말했다.

21일 방송된 ‘SBS 스페셜’에는 서른살부터 독서를 시작했다는 서민 교수의 이야기가 전해졌다.

사진=SBS

서민 교수는 “사람들한테 왜 책을 안 읽냐 물어보면 바빠서 안 읽는다고 말합니다 빌 게이츠 씨만 해도 저보다 훨씬 바쁜 분인데 이 분이 1년에 50권의 책을 읽는다고 합니다 바쁘다는 건 핑계고 다 스마트폰 때문에 책을 안 읽는 거 아니냐 생각을 합니다”라고 전했다.

또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저는 서른까지 책을 하나도 안 읽었는데요”라며 “우리나라가 사실 그렇게 책을 안 읽어도 사는데 큰 지장이 없는 사회이지 않습니까 프랑스처럼 바칼로레아 시험 문제 있지 않습니가 ‘정치인과 도덕에 관해서 써라’ 이렇게 A4 용지 세 장 정도를 논술로 쓸 수 있는 그런 문제를 내진 않잖아요?”라고 물었다.

이어 “독서를 하고 나서부터 약간 상상력도 좀 좋아지면서 논문을 되게 많이 쓰는 사람이 됐죠 글쓰기 실력도 좋아지니까 논문도 더 잘 쓰게 됐거든요”라고 밝혔다.

그리고 재미있는 제안을 했다. 서민 교수는 “우리나라는 초등학교 때 책을 굉장히 많이 읽잖아요 근데 그거부터가 잘못된 것 같아요 그러다가 애가 책에 학을 떼게 되는 거죠 그러니까 애가 정말 좋아서 책을 읽는 게 아니라 부모를 기쁘게 해주기 위해서 책을 읽게 되는데 아이들한테 너무 많은 책을 읽게 해서 책에 질리게 하지 말고 오히려 규제함으로써 욕망을 크게 만드는 게 좋지 않을까? 독서까지도 이렇게 숙제처럼 만드는 그런 좀 고루한 독서교육에서 벗어나서 책을 읽고 싶게 만드는 문화를 어릴 때부터 좀 해야 하고요”라고 전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SBS스페셜’ 난독시대, 3명 중 1명은 교과서 읽고 이해하기 힘든 수준 icon이효리-옥주현, 경주 화랑의 언덕 인증샷…그림같은 풍경 icon이원일, 홍진영 단호박불고기찜 선택 “타이밍 맞추기 힘든 요리” icon지석진 “게임 아이템 받으려다 사이버 애인 만들어, 바람 오해받았다” icon성유리, 이진 부부 메시지에 “스윗한 남편-군인같은 와이프” icon옥주현, 짜장면 주문에 고퀄리티 발성…이효리 “목소리 크니까 좋다” icon박수홍, 아차산 이어 용마산 정상에서 인증샷 “2시간 30분만에 도착” icon성유리-이진, 이상순 부재중에 “형부 좀 내버려둬” 이효리 놀리기 icon이효리, 핑클 리더의 늦은 후회? “그땐 내가 제일 예쁘고 싶었어” icon이효리-이진, 용담섬바위 배경으로 보이차 티타임 “맛있다!” icon최명길, 명계남에 경고 “강성연 똑같은 고통 느끼게 할 것” icon봉준호 감독 ‘기생충’, 늦어도 내일(22일) 천만 돌파…올해 네 번째 icon‘세젤예’ 김하경, 기태영 미국행에 울컥 “내가 어떻게 놓쳐요” icon‘세젤예’ 명계남, 최명길 빚 갚아주고 김소연과 ‘생이별’ 시켰다 icon조쉬-국가비, 벤틀리 기저귀 갈이에 진땀 “진짜 많이 쌌어!” icon소유미-영탁-재풍, ‘환상의 케미’ 역대급 트로트 남매?…상승형재 제압 icon박주호 딸 나은, 치킨 배달원에 “저는 나은인데요” 침착한 응대 ‘폭소’ icon김빡 윤성호-김인석, 장윤정 패밀리로 출동 “트로트 4집 가수” icon‘집사부’ 장윤정 “도경완과 결혼 전, 허허벌판에 혼자 서 있는 기분이었다” icon‘구해줘 홈즈’ 오정연, 매물2호 예산 최대치에 “리모델링 필요 無” icon일본 참의원 선거, 아베 ‘한국 경제보복’ 힘 실리나…개헌선 확보는? icon"엑소와 엑소엘은 평생 동반자"...엑소, 1만 5천팬들과 6일간의 '탐험' (종합) icon강다니엘·옹성우·배진영, '워너원 홀로서기' 마지막 주자들 이번주 출격 icon[오늘날씨] '중복' 오후 최고 34도...남부지역 '비' 소식 icon'기생충', 韓영화 17번째 '천만'...봉준호 감독 '괴물' 넘나 icon일본 참의원 선거, 아베 과반수 확보→자위대 '개헌발의' 실패 icon'디오픈' 셰인 라우리, 생애 첫 메이저 우승...박상현 16위 icon성인남녀 2명 중 1명 “학벌 좋아야 성공한다” icon손흥민-호날두, ICC 토트넘vs유벤투스 유니폼 교환 '훈훈' icon마동석, MCU 페이즈4 '이터널스' 길가메시役...주연급 캐릭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