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나 혼자 산다’ 박나래 전현무 한혜진, 제주도에서 생긴 일

싱글남녀 전현무-박나래-한혜진-헨리-기안84-이시언이 제주도로 떠났다. 14일 방영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무지개 회원들이 200회를 맞아 제주도로 단체 MT를 가는 모습이 공개된다.

 

 

지난 2014년 3월22일 첫 방송을 한 ‘나 혼자 산다’가 어느덧 200회를 맞았다. 이에 무지개 회원 전현무-박나래-한혜진-헨리-기안84-이시언이 함께 떠나는 제주도 MT를 계획하고 김포공항에 모였다. 이날 박나래는 패셔니스타답게 머리끝부터 발끝까지 유니크한 스타일로 꾸며 톱모델 한혜진으로부터 ‘공항패션 종결자’ 칭로를 들었다.

특히 제주공항에 도착한 무지개 회원들이 어마어마한 인파를 몰고 다니는 스틸이 공개돼 시선을 끈다. 이들이 등장하자 수학여행을 온 소녀팬들이 구름떼처럼 몰려들었고, 회원들은 어리둥절해 하면서 “난리 났어~”를 외치며 공항을 빠져나갔다.

 

 

이외 이시언-기안84-헨리가 제주도에서 ‘세 얼간이’ 트리오로 뭉쳐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이들은 주거니 받거니 하는 대화로 박나래-한혜진을 폭소케 했고, “누가 제일 똑똑해요?”라는 전현무의 질문에 이시언과 헨리가 동시에 손을 번쩍 들어 서로를 견제했다는 후문이다.

6명의 무지개 회원들과 함께하는 시끌벅적한 제주도 MT와 ‘세 얼간이’ 이시언-기안84-헨리의 엉뚱한 모습은 14일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 MBC ‘나 혼자 산다’ 제공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data-ad-format="autorelaxed">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