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홍잠언, 박상철과 '자옥아' 열창...양태환-몽니 꺾고 1승

홍잠언이 '우상' 박상철과 짝을 이룬 무대로 팬들을 열광시켰다.

사진=KBS 2TV '불후의 명곡' 캡처

21일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에서는 각 분야 최고의 실력을 자랑하는 신동들이 출연, 특급 가수들과 컬래버레이션 무대를 펼쳤다. 트로트 신동 홍잠언-박상철, 국악 신동 김태연-소리꾼 남상일, 뮤지컬 배우 안소명-김소현, 기타리스트 양태환-밴드 몽니, 캠벨 에이시아와 밴드 엔플라잉 유회승, 댄스 신동 나하은-아이돌 베리베리가 팀을 이뤄 무대를 꾸몄다.

트로트 신동 '리틀 박상철' 홍잠언은 대선배 박상철과 함께 '자옥아'를 불렀다. 신동다운 능숙한 무대매너와 노래 실력을 뽐낸 그는 팬들의 환호를 받기에 충분했다.

특히 조항리 아나운서는 무대 후 홍잠언에 대해 "마음속 1위다. 실제로 봐서 너무 좋다"며 팬심을 드러냈다. 이어 '내가 바로 홍잠언이다'를 한번 들려달라는 요청을 했고, 홍잠언은 팬서비스를 잊지 않고 삼촌, 이모팬들을 '심쿵'하게 만들었다.

여자친구를 떠올리며 부른 적 없냐는 질문에 "그때도 없고 지금도 없었다"고 답한데 이어 "팬들께서 어떤 표현을 해주셔도 다 만족한다"며 어른스러운 멘트로 모두를 감탄하게 했다. 

한편 기타 신동 양태환과 몽니를 상대로 홍잠언-박상철은 1승을 거뒀다.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