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슬의생’ 기은세, 조정석 이혼통보→신현빈X김준한 짝사랑ing?…최고시청률 10%

‘슬기로운 의사생활’ 최고 시청률이 10%를 돌파했다.

26일 방송된 tvN 2020 목요스페셜 ‘슬기로운 의사생활’(연출 신원호/극본 이우정/기획 tvN/제작 에그이즈커밍) 3회는 가구 평균 8.6%, 최고 10%를, tvN 타깃인 남녀 2049 시청률에서는 평균 6.9%, 최고7.9 %로 지상파 포함 전 채널 동시간대 타깃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유료플랫폼 전국기준/닐슨코리아 제공)

이날 방송에는 5인방 친구들 외에 저마다의 관계성에 점차 드러나며 확장되는 인물 간의 관계 변화가 눈길을 끌었다. 겨울(신현빈)과 익준(조정석)은 생각지도 못한 공생관계를 맺고 있었다. 전공의가 없는 탓에 ‘외과 공주님’으로 불리는 겨울이 익준의 수술방에 연이어 들어간 이유가 밝혀진 것. 정원(유연석)을 짝사랑하고 있던 겨울은 익준으로부터 사진과 정보를 전달받고 있는 사실이 밝혀졌다. 이런 가운데 정원은 신부 추천서를 받은 사실이 드러내며 앞으로의 전개에 관심이 모아졌다.

언제나 까칠하기만 하던 준완(정경호)이 흉부외과에 들어오게 된 이유도 공개됐다. 전공의 시절 스승이 살려낸 환자의 심장소리를 듣고 감동을 받아 “멈췄던 아기 심장을 교수님이 다시 뛰게 해주셨어요. 저 흉부외과 가겠습니다”라고 다짐하게 된 것. 하지만 평소 입바른 소리 할 줄 모르는 준완을 재학(정문성)은 따가운 눈초리로 연신 흘겨봐 웃음을 자아냈다.

치홍(김준한)은 자신에게 끝없이 질문을 쏟아 대는 송화의 앞에서 자꾸만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치홍은 송화에게 개인적인 불만을 갖기보다 자신의 부족함을 질책했다. 송화 역시 “이 일이 힘은 드는데 금세 익숙해져. 근데 익숙해 질게 따로 있지 우리 일은 그러면 안 되잖아. 너 싫어서 그런 거 아니니까. 나만 믿고 잘 따라와”라는 신뢰를 안겨줬다. 그런가 하면, 비오는 캠핑장에 홀로 나타난 치홍은 생일날 신발을 선물한 주인이 자신이라는 것을 밝히며 관계 변화를 예고했다.

익준에게는 불행의 그림자가 드리웠다. 롱디 부부로 지내오던 아내 혜정(기은세)이 이혼을 통보한 것. 심지어 어린이날 아들을 데리고 다른 남자와 함께 식사를 했다는 걸 알게 된 익준 마음의 상처가 짙어지며 시청자들을 안타깝게 했다.

한편 ‘슬기로운 의사생활’은 누군가는 태어나고 누군가는 삶을 끝내는 인생의 축소판이라 불리는 병원에서 평범한 듯 특별한 하루하루를 살아가는 사람들과 눈빛만 봐도 알 수 있는 20년지기 친구들의 케미스토리를 담은 드라마다. 매주 목요일 밤 9시에 방송되며, 다음주 4월2일(목) 밤 9시에 4회가 방송된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