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종합
1년 미룬 도쿄올림픽, 내년 7월23일 개막일 확정...패럴림픽은 8월24일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개최를 연기한 도쿄올림픽이 내년 7월23일로 개막일을 확정했다.

사진=연합뉴스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30일(한국 시간) 임시 이사회를 열고 2021년 7월 23일에 도쿄올림픽을 개최한다는 성명을 발표했다.

모리 요시로 일본 도쿄 올림픽·패럴림픽 조직위원장도 지난 30일 저녁 기자회견을 열어 앞서 국제올림픽위원회(IOC)와 1년 정도 연기하기로 했던 도쿄 올림픽·패럴림픽의 개막식을 각각 내년 7월23일, 8월24일 열기로 합의했다고 전했다. 폐막일은 올림픽은 8월8일, 패럴림픽은 9월5일이다.

당초 도쿄올림픽은 오는 7월24일~8월9일, 패럴림픽은 8월25일~9월6일 열릴 예정이었다. 개막일로 보면 내년에는 하루씩 앞당겨졌다.

일본의 대회조직위원회는 최근 하계 올림픽이 금요일에 개막하는 사례가 많은 점을 고려해 올해 개막일에 가까운 금요일인 내년 7월23일을 제안해 IOC의 동의를 얻어냈다.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