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이코노미 경제
빙그레, 해태아이스크림 1400억에 인수...업계 1위 노린다

빙그레가 해태제과 아이스크림을 인수한다.

사진=빙그레 로고

31일 빙그레는 이사회 결정을 통해 해태제과로부터 해태 아이스크림을 1400억에 인수했다고 공시했다. 인수 시기는 세부사항이 확정되면 결정될 예정이다.

해태제과는 1970년 ‘부라보콘’을 처음 출시한 뒤 제과 사업과 아이스크림 사업을 병행해 오다 지난 1월 아이스크림 사업부문을 물적분할해 해태 아이스크림을 신설했다. 해태제과는 지난해 10월 아이스크림 사업부문 물적분할과 외부자금 유치를 공식화했었다.

빙그레가 해태 아이스크림을 인수하면 연매출이 5000억원 안팎으로 뛰어오르며 업계 1위가 될 것으로 보인다. 해태 아이스크림의 지난해 매출은 약 1800억원으로 업계 4위였다.

이날 양수대금 10%(140억원)를 지급한 빙그레는 매매계약상 선행 조건이 모두 충족하면 잔금을 치르고 해태 아이스크림을 완전히 끌어안게 된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