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이코노미 잡/재테크
알바생 42%, 프리터족...월 평균수입 ‘100만~150만원’

알바생 5명중 2명은 취업을 하지 않고 아르바이트로만 생계를 유지하는 ‘프리터족’인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잡코리아 제공

알바몬이 최근 1년 이내 아르바이트를 한 경험이 있는 알바생 2516명을 대상으로 ‘프리터족 현황’에 대해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응답자 중 42.4%가 스스로를 ‘프리터족’이라 답했다. 이런 답변은 남성(40.9%)보다 여성(43.1%)이 높았고, 연령대별로는 20대 알바생 중 46.1%로 30대(45.8%)나 40대(32.8%) 알바생보다 높았다.

‘본인의 선택에 따라 프리터족 생활을 하고 있는지’ 조사한 결과 스스로 원해서 자발적으로 프리터족 생활을 하고 있다는 응답자는 20.5%에 그쳤고, 상황 때문에 어쩔 수 없이 프리터족 생활을 하고 있다는 응답자가 79.5%로 많았다. 실제 프리터족으로 생활하는 이유에 대해 조사한 결과에서도 ‘취업할 때까지 프리터족으로 생활하고 있다’는 응답자가 60.3%로 절반 이상으로 많았다.

이외 ‘조직에 얽매이기 싫고 자유롭게 생활하고 싶어서(28.0%)’ 또 ‘개인적인 사정으로 하루 8시간 근무하기 어려워서(22.6%)’ 프리터족으로 생활하고 있다는 응답자가 상대적으로 많았다.

프리터족 생활에 대해 ‘만족한다’는 알바생이 48.2%로 절반에 가까웠으나 연령대별로 20대 프리터족 중에는 ‘불만족한다’는 응답자가 57.2%로 절반이상으로 많았고, 30대와 40대 프리터족 중에는 ‘만족한다’는 응답자가 각 51.4%, 50.7%로 많았다.

만족하는 이유를 조사한 결과, ‘개인생활을 위한 시간이 많다’는 답변이 76.1%로 가장 많았다. 이어 ‘다양한 일을 해볼 수 있다’는 점도 응답률 52.1%로 절반이상으로 많았다. 이외 ▲일하고 싶을 때만 일한다(일하기 싫을 때는 안 한다_39.9%) ▲다양한 사람들과 일을 해보는 것이 재미있다(23.0%) ▲알바 일이 재미있다(14.8%) 순으로 답변이 높았다.

반면 불만족하는 이유를 조사한 결과, ‘수입이 적다’는 답변이 81.9%에 이르렀다. 이어 ‘직무 경력을 인정받기 어렵다’는 답변도 응답률 52.0%로 절반 이상으로 많았다. 이외 ▲아르바이트 직원에 대한 대우가 좋지 않다(25.2%) ▲매번 다른 사람들과 일하는 것이 힘들다(10.7%) 등의 답변이 있었다.

프리터족 생활을 하는 이들 상당수는 평소 한 두개의 아르바이트를 하며 1년 중 4분의 3 정도만 일한다고 답했다. 월 평균 수입은 100만~150만원 정도인 것으로 조사됐다.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