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뷰티패션 뷰티
올리브영 웨이크메이크, 눈에 힘준다...‘아이 메이크업’ 공략

CJ올리브영의 셀프 스타일링 메이크업 브랜드 웨이크메이크가 코로나19 이후 ‘입술에서 눈으로’ 색조 메이크업 트렌드 변화를 겨냥, 아이 메이크업 공략을 가속화한다.

사진=CJ올리브영 제공

최근 코로나19 사태로 마스크 착용이 생활화되면서 컨실러 등을 활용해 베이스 메이크업을 가볍게 하거나 마스크에 묻어나지 않는 아이 메이크업에 중점을 두는 ‘마스크 메이크업’이 새로운 트렌드로 떠오르고 있다.

실제 CJ올리브영 매출 분석 결과, 코로나19 확산이 본격화된 지난 6개월간(1월 14일~7월 13일) 마스크 착용의 영향으로 립 메이크업 매출은 전년 대비 하락한 반면 아이 메이크업은 소비 침체 상황에도 6% 신장했다. 이런 트렌드 변화에 맞춰 웨이크메이크는 립 메이크업에서 가진 강점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아이 팔레트, 마스카라 등을 연달아 선보이며 발 빠른 대응에 나선다.

지난 5월 올리브영 공식 온라인몰을 통해 선보인 멀티 아이팔레트 ‘무드스타일러’는 출시와 함께 온라인 완판을 기록했다. 마스크 착용으로 수정 메이크업이 필수인 가운데 하나의 제품으로 아이와 립 등 다양한 메이크업이 가능해 휴대성과 실용성을 모두 잡았다는 평가다. 더운 날씨 속에서도 지속력이 우수한 ‘하이텐션 롱앤컬 마스카라’과 방수 기능의 ‘오버 볼륨 프루프 마스카라’ 역시 최근 온라인몰에서 입소문을 타고 있다.

웨이크메이크는 오는 하반기 아이 메이크업 중심으로 주력 제품을 재편하며 포스트 코로나 대비에 나설 계획이다.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