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진구, 장기하→최시원 엄근진 회의…닻 올린 ‘요트원정대’

MBC에브리원 신규 예능 프로그램 ‘요트원정대’가 촬영 현장을 공개했다.

8월 첫 방송 예정인 MBC에브리원 ‘요트원정대’는 모험을 꿈꿔왔던 네 남자가 요트를 타고 태평양 항해에 도전하는 과정을 담은 다큐멘터리식 예능 프로그램. 진구, 최시원, 장기하, 송호준이 요트 항해에 도전한다.

공개된 사진에는 진구, 최시원, 장기하, 송호준이 출항 준비에 열중하고 있는 모습이 담겨있다. 본격적인 모험에 앞서 멤버들이 요트에서 먹을 식재료를 구매했다. 특히 장기하가 요리에 대한 열정을 보였다고 전해져 그가 보여줄 반전 매력에 궁금증이 쏠리고 있다.

이어진 사진에서 앞으로의 계획에 대해 진구가 장기하, 송호준과 열띤 대화를 나누고 있다. 낚싯대를 열심히 살펴보며 상남자 포스를 물씬 풍기는 진구, 배에 올라타기 위해 멀어진 요트를 선착장으로 힘껏 당기는 막내 최시원 등 열정남들의 향해에 대한 기대가 고조된다.

마지막으로 태평양을 향해 나아가고 있는 ‘요트원정대’의 모습도 공개됐다. 붉은 노을 아래 항해하고 있는 요트의 모습에서 힐링과 낭만이 느껴진다. 네 사람이 어떤 스펙터클한 여정을 겪었을지 다가올 본방송에 궁금증이 배가 된다.

모험을 꿈꿔왔던 네 남자의 요트 항해 도전기 ‘요트원정대’는 오는 8월 MBC에브리원에서 첫 방송된다.

사진=MBC에브리원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