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사이코지만 괜찮아’ 김수현 “고문영, 넌 엄마랑 달라”...서예지 “위선자”

‘사이코지만 괜찮아’ 고문영이 엄마를 두고 괴로워했다.

2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에는 혼란스러워하는 고문영(서예지)을 다독이는 문강태(김수현)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tvN

고문영은 자신을 찾아온 문강태에게 “진짜 우리 엄마가 니네 엄마를 죽인 게 맞아? 니네 형을 평생 괴롭히고, 네 인생을 엿같이 만든 나비가 그게 진짜 우리 엄마야?”라고 물었다. 하지만 이내 “아니지? 내가 잘못 생각하는 거지? 그럴 리 없잖아”라고 부정했다.

침묵으로 대답을 대신하는 문강태에게 고문영은 “언제부터 알고 있었어?”라고 물었다. 하지만 문강태는 “고문영, 잘 들어. 너랑 너희 엄마는 달라 나 죽어도 절대 너 안 떠나. 나한테 넌 내가 어렸을 때부터 좋아한 그냥 고문영이야”라고 당부했다.

하지만 고문영은 이런 문강태를 뿌리치며 “위선자”라고 방으로 들어섰다. 그대로 쓰러진 고문영은 서럽게 눈물을 흘렸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