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장영남, 오정세 납치해 김수현 유인…서예지 “내가 가야해”

‘사이코지만 괜찮아’ 오정세가 납치를 당했다.

2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에는 문상태(오정세)를 납치한 수간호사 박행자(장영남)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tvN

고문영(서예지)은 수간호사 박행자, 즉 자신의 엄마가 찾아오기를 기다리고 있었다. 이에 거짓 정보를 흘려 도희재가 돌아왔다는 기사를 내게 만들었다. 이상인(김주헌)은 기사를 보고 고문영을 찾아와 무슨 짓을 벌이는 거냐고 길길이 뛰었다.

문상태에게는 박행자가 찾아왔다. 평소와 다른 옷차림과 화장에 문상태는 “수간호사님 오늘 엄청 예뻐 엄청”라고 칭찬했다. 다른사람 같다는 문상태의 말에 박행자는 “맞아 다른 사람”이라고 말했다.

이상인은 출판사로 도희재의 연락이 왔다고 말했다. 고문영은 기다리던 박행자의 연락에 자신이 직접 만나러 가야한다고 나섰다. 그러나 이상인의 차를 타고 이동하던 중 무언가 잘못됐다는 걸 감지하게 됐다. 문상태가 고문영의 성에 있다는 걸 알게 된 문강태가 이상인에게 부탁해 그녀를 밖으로 빼돌린 것.

문강태는 고문영의 집에 도착해 쓰러져 있는 문상태를 발견했다. 하지만 박행자는 이런 형제를 비웃으며 한치앞도 예상할 수 없는 전개가 이어졌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