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서울촌놈’ 홍진영, 광주 충장로 제과점 “나비파이 최고”

‘서울촌놈’ 홍진영이 충장로 제과점을 방문했다.

2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서울촌놈’에는 홍진영의 추억이 서려있는 제과점을 찾아가는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tvN

광주의 최대 번화가라는 충장로에 입성한 ‘서울촌놈’. 이곳을 찾은 이유는 홍진영이 어렸을 때부터 먹었다는 나비파이를 먹기 위해서였다. 홍진영은 출연진들과 함께 망설임없이 제과점에 입성했다.

저마다 자신이 먹고 싶은 빵을 고르는 가운데, 인요한 교수는 “나는 촌스러워서 꽈배기가 있어야 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빵이 수북히 계산대에 올라가자 이승기는 “다들 아까 제육볶음 먹고 오지 않았어?”라고 지적했다.

금방 식사를 끝내고 나왔지만 모두 빵 앞에 식욕이 다시 폭발한 것. 이에 빵을 골라 2층으로 올라간 멤버들은 폭풍 먹방에 들어갔다. 빵은 먹을 수 있었지만 이번에는 계산을 둔 게임이 펼쳐졌다.

홍진영, 유노윤호, 인요한 교수 세 사람이 남은 가운데 치열한 접전이 펼쳐지며 눈길을 끌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