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조미령, 이정은에 "천호진 만난 언니 부러워...행복해보여" 눈물 폭발 (한다다)

조미령이 이정은 앞에서 눈물을 흘렸다.

사진=KBS '한 번 다녀왔습니다' 캡처

8일 방송된 KBS2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서 강초연(이정은)이 감옥에 있는 홍연홍(조미령)을 면회했다.

홍연홍은 “모텔 방이라고 생각하고 지내려고. 어쨌든 죄는 치러야하니까”라며 아무렇지 않은 듯 했다.

강초연은 “내가 신경 많이 쓸 거니까 걱정하지 말고. 알아보니까 정상 참작은 된다더라. 그래도 막판에 쌩 안 까고 이야기해줘서 오빠(천호진) 만난 거니까”라고 말했다.

홍연홍은 “그러지마 언니. 차라리 욕을 해”라며 “회장님 좋은 분이야. 언니 순간순간 부러웠어. 그런 오빠가 있는 게 너무 행복해보여서. 이건 진심이야”라고 말한 뒤 눈물샘을 폭발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