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정세운, 민경훈과 취미 '캠핑' 공통점 "기타들고 노래부르고파" (아는형님)

정세운과 민경훈이 캠핑으로 하나가 됐다.

사진=JTBC '아는 형님' 캡처

15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 이준과 정용화, 정세운과 이진혁이 ‘단짝 특집’으로 형님학교를 찾아왔다.

정세운은 이날 장래희망이 ‘탐험가’라고 밝혔다. 그는 “새로운 경험 해보는 것도 너무 좋아하고 나중에 캠핑 가서 기타 들고 노래를 부르고 싶다”고 했다.

이를 민경훈이 유심히 지켜봤다. 정세운의 희망짝꿍이 민경훈이었다. 느낌이 온다는 정세운과 민경훈은 캠핑이라는 취미가 같았다.

이에 민경훈은 “잘봤어. 진국이야”라고 자화자찬을 해 정세운을 당황케 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