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유꽃비 팀장 "포항 소맥아줌마, 바이럴 영상 계약...직접 일하며 제안했다" (유퀴즈)

유꽃비 팀장이 소맥 아줌마와의 일화를 공개했다.

사진=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캡처

16일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 ‘미생’ 특집이 진행됐다. 유재석, 조세호가 다양하게 ‘미생’으로 살아가는 이들을 만났다.

주류회사에 다니는 유꽃비 팀장이 등장했다. 그는 “대단한 일화가 있다”며 “마케팅 직무를 할 때 2014년에 포항에 소맥 아줌마가 인기있었다”고 말했다.

소맥 아줌마는 SNS에서 소주병을 들고 던지는 시늉을 하면 술이 술잔에 그대로 들어가는 영상으로 인기를 모았다.

유꽃비 팀장은 “저희가 그분을 섭외해 바이럴 영상을 찍으려고 했는데 다른 주류회사에서 먼저 했더라”라며 “소맥 아줌마 식당을 가서 열심히 서빙하고 일했다. 일을 하다 보니 사장님과 닮은 분이 계셨다. 딸이라고 생각했다. 그분을 공략했다. 그래서 제안을 드릴 수 있었고 정식 계약서에 사인받았다”고 말해 유재석, 조세호를 놀라게 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