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뷰티패션 패션
'찐'들의 조우! 닥터마틴X마크제이콥스 ‘1460 리마스터드’ 론칭

예술과 혁신을 공통분모로 한 영국 패션브랜드 닥터마틴과 미국의 패션 아이콘 마크 제이콥스가 두 브랜드만의 반항적인 느낌을 아홉 번째 ‘1460 리마스터드 컬렉션’에 담아냈다.

27년 전 처음 만난 닥터마틴과 마크 제이콥스는 올해 ‘1460 부츠’가 60주년을 맞이하기까지 예술적 영감을 주고 받는 관계로 발전해왔다. 1993년 뮤지션들의 감각적인 패션 스타일에 매혹되어 있던 마크 제이콥스는 그해 페리 엘리스의 그런지 컬렉션에서 그런지 룩을 처음 선보인 장본인으로, 당시 그의 컬렉션은 엄청난 화제를 불러일으켰으며 이는 닥터마틴이 가장 애정하는 컬렉션이기도 하다.

27년 전이나 지금이나 항상 시대를 앞서가는 마크 제이콥스와 함께하는 이번 콜라보는 그 시절만큼이나 주목을 끈다. 부츠를 장식하는 주사위부터 호루라기와 키체인 등 앤티크 느낌의 골드 트링킷들은 마크 제이콥스의 컬렉션에서 착안했다. 이번 컬렉션은 비건 소재의 제품으로, 두 브랜드 로고가 새겨진 프론트 디자인과 스윙 택, 닥터마틴만의 옐로 웰트 스티칭 및 비건 힐 루프가 특징이다.

오리지널 ‘1460 부츠’ 탄생 60주년을 맞아 올 한해 동안 ‘1460 리마스터드’ 컬렉션을 전개한다. 세계적인 패션 브랜드들과 함께 진행되며 닥터마틴의 가장 아이코닉한 1460 실루엣에 각 브랜드의 감성을 담아 재해석해 선보이는 것으로 매달 한 가지씩 총 열두 가지 스타일을 공개할 계획이다.

마크 제이콥스는 이번 ‘1460 리마스터드 컬렉션’에도 그만의 자유로운 철학을 고스란히 투영시켰다. 상상력 풍부한 두 브랜드가 만들어낸 이번 컬렉션은 벌써부터 많은 이들의 기대를 불러일으키는 중이다. 콜라보 컬렉션은 오늘(26일)부터 닥터마틴 공식 온라인 스토어와 청담 10꼬르소꼬모에서 만날 수 있다.

사진=닥터마틴 제공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