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여자 싸이' 이수지, 동키즈 문익과 환상의 '챔피언' 합동 무대

'복면가왕 '이수지와 동키즈 문익이 환상의 호흡을 뽐냈다.

18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2연승에 성공한 부뚜막 고양이에 맞서는 새로운 복면가수들의 1라운드 대결이 전파를 탔다. 방송에는 신화 앤디, 소찬휘, 다섯장(후이, MJ, 박형석, 옥진욱, 추혁진), 위클리 먼데이, 지한, 동키즈 문익 등이 연예인 판정단으로 함께했다.

이날 '여수 밤바다'와 '춘천 가는 기차'의 첫 무대를 본 소찬휘는 '여수 밤바다'에 대해 "노래를 들으면서 록 보다는 트로트의 느낌을 받았다. 고음의 비음에서 제가 생각하는 분이 있다"며 진시몬을 언급했다.

이후 두 사람은 합동 개인기를 준비, MT 갔을때 흥을 돋우는 춤을 선보였다. 이들은 싸이 '챔피언'에 맞춰 댄스 호흡을 맞췄고, 이를 본 이수지는 "제가 또 싸이씨를 많이 따라해 봤다. 키포인트들을 살렸으면 어땠을까 하는 아쉬움이 아주 조금 있다"고 평했다.

MC 김성주는 "수지씨는 살릴 수 있냐"고 물었고, 이수지는 "그럼요"라고 자신했다. 그러자 김성주는 "그럼 한 명 더 붙여드리겠다"며 '챔피언' 무대를 제안했고, 이수지는 망설임 없이 파트너로 동키즈 문익을 택했다.

'여자 싸이' 타이틀에 걸맞는 닮은꼴 모습으로 분위기를 압도한 이수지에 문익은 "뭔가 믿음이 간다. 저도 잘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전했고, 두 사람은 표정부터 칼군무까지 환상의 호흡을 뽐내며 감탄을 자아냈다.

김나연 기자  delight_me@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