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김희선 "이상민-탁재훈-임원희 여자친구 없는 이유? 나이 드니까 보여"

김희선이 이상민, 탁재훈, 임원희에게 '팩트 폭력'으로 아찔하게 만들었다.

18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김희선과 함께 식사를 하는 이상민, 탁재훈, 임원희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상민은 임원희의 소개팅 얘기를 하던 중 "우리가 왜 이렇게 여자친구가 없는 걸까?"라고 운을 뗐다. 이에 김희선은 "내가 오빠들을 보면 지금 잠깐 봤는데도 이제는 (이유가) 보이는 것 같다. 나이가 드니까"라고 털어놨다.

그는 "내가 만약에 여자친구라면 '이거 하나 좀 고쳤으면' 하는 부분이 있다"라며 이상민에 대해서는 "요리 잘하고 솔선수범하다. 근데 상민이 오빠 언제 저 허세를 버리지? 싶다"라고 팩트 폭력을 날렸다.

김희선은 "옛날에도 허세가 있었는데 옛날에는 멋있었다. 20, 30대때는 멋있었는데 40대가 돼 가면서 줄어들어야 하는데 여전하다"며 "빚 좋은 개살구"라고 덧붙였다.

이어 임원희에 대해서는 "자신감만 조금 더 키우면. 말할때 자신감을 가지면 좋을 것 같다"고 말했고, 임원희 역시 수긍하며 "상처받을까봐 그런 것도 있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김희선은 탁재훈에 대해 "오빠 얼마전에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프로그램 들어가지 않았냐"라며 "못하실 것 같다"라고 돌직구를 날려 탁재훈을 충격케 했다.

그는 "내가 동생이 희선이와 재훈이 오빠 사이는 재밌고 착하고 같이 있으면 시간갈줄 모른다. 그런데 여자친구면 하나부터 열까지 너무 다 농담 같다. 오빠가 진심을 담아서 얘기 해도 웃기려는 반전이 있겠지 하면서 믿음이 안 간다"라고 설명했다.

이를 들은 이상민은 "우리 셋 중에 가장 심각한 얘기를 한 거다. 나는 허세를 버리면 된다. 임원희 형은 자신감을 가지면 된다. 그런데 형은 사랑을 못할 것 같다지 않냐"라고 말을 더해 탁재훈의 심기를 서운하게 했다.

김나연 기자  delight_me@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