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스타
숀 코네리, 향년 90세 별세...'007'시리즈 1대 제임스 본드

첩보 영화 '007'시리즈에서 1대 제임스 본드 역할을 연기한 영화 배우 숀 코네리가 세상을 떠났다.

EPA=연합뉴스

31일(현지시간) 영국 BBC 방송은 숀 코네리가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향년 90세다.

1930년 영국 태생인 코네리는 1962년 제작된 '007'시리즈 첫 작품인 '007 살인번호'에서 1대 제임스 본드 역할을 맡았다. 이후 '007'시리즈 가운데 6편의 작품에서 주연으로 활약했다.

이외 '오리엔트 특급살인' '인디아나 존스:최후의 성전' '더록'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했고 2006년 공식 은퇴했다.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