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김윤희, 1기 프로파일러 출신 배우...권일용 "당시 1등한 주인공"

김윤희, 고준채, 권일용이 '신비한 레코드샵'을 찾았다.

사진=JTBC '배달가요-신비한 레코드샵' 캡처

22일 첫방송된 JTBC ‘배달가요-신비한 레코드샵’에서 프로파일러 출신 배우 김윤희, 프로파일러 고준채, 그리고 프로파일러에서 은퇴한 권일용이 의뢰인으로 등장했다.

권일용은 “이 두 사람이 1기 프로파일러 출신이다”며 “김윤희 배우는 당시 1등을 했다”고 말했다.

규현이 고준채에게 “혹시 몇 등 하셨어요?”라고 물었고 고준채는 “저는 3등했다”고 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권일용은 “선후배 사이로 만나 범죄현장에서 같이 범죄와 싸운 전우들이다”고 말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