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노원구 경비원 ‘몽둥이 폭행’, 60대 입주민 사전 영장 신청

경비원을 집으로 불러 몽둥이로 폭행한 입주민에 대한 사전구속영장이 신청됐다.

23일 경찰이노원구 한 아파트 단지에서 근무 중이던 경비원을 집으로 불러 나무 몽둥이로 폭행한 혐의를 받는 60대 입주민 A씨에 대한 사전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사진=MBC 뉴스데스크

A씨는 지난 20일 오전 6시께 술에 취한 상태에서 자신의 집으로 한 경비원을 불러 나무 몽둥이를 휘둘러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그는 경비원이 도망치자 엘리베이터까지 따라가 몽둥이를 휘두른 것으로 조사됐다.

서울북부지법은 검찰이 청구한 사전 구속영장을 접수했으며 A씨에 대해 구인영장을 발부할 계획이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