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이청용, 박지성과 제주 라이딩 "휴가 때도 형이 바빠 안 만나줘"

이청용이 박지성을 저격했다.

사진=MBC '쓰리박: 두 번째 심장' 캡처

28일 방송된 MBC ‘쓰리박: 두 번째 심장’에서 박지성이 울산 현대 이청용을 만났다.

이청용은 “지성이 형이 취미가 없다. 그런데 먼저 제주 라이딩을 제안해주셨다. 형을 믿고 따라가기로 했다”고 말했다.

이청용은 박지성네가 있는 제주도로 향했고 ‘쓰리박’을 통해 예능에 첫 출연했다. 그는 “한국에서 제 휴가 때도 형이 너무 바쁘니까 안 만나줬다”고 했다.

이에 박지성은 “너 그때 없었어”라고 반박했다. 이청용은 “일거리 있으면 시켜주세요”라고 했고 박지성은 덥석 물며 “네가 가서 다 해야지”라고 해 웃음을 유발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