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축구
토트넘 손흥민, 번리전 선발 출전...케인·베일과 'KBS' 라인 가동

손흥민, 해리 케인, 가레스 베일, 일명 ‘KBS’ 라인이 가동된다.

사진=토트넘 인스타그램 캡처

28일 오후 11시(한국시각)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2020-2021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6라운드 토트넘 홋스퍼와 번리의 경기가 열린다.

이날 손흥민은 선발 출전해 케인, 베일, 루카스 모우라와 공격을 담당한다. 그 밑에 은돔벨레와 호이비에르가 중앙을 담당하고 레길론, 알더베이럴트, 산체스, 오리에가 수비를 맡는다.

최근 EPL 6경기 1승 5패를 거둔 토트넘은 지난 25일 UEFA 유로파리그 32강 2차전에서 볼프스베르거를 4-0으로 꺾으며 16강 진출에 성공해 분위기를 살리고 있다.

손흥민은 볼프스베르거전에 출전하지 않아 휴식을 취했고 자신에게 국제축구연맹(FIFA) ‘푸스카스 상’은 선사했던 번리를 상대로 다시 한번 골을 노리고 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