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김영대, 엄기준에 분노 "이지아·조수민 죽인거 알아...김현수도 죽였어요?"

'펜트하우스2' 김영대가 엄기준에게 분노했다.

사진=SBS '펜트하우스2' 캡처

6일 방송된 SBS '펜트하우스2'에서 주석훈(김영대)은 주단태(엄기준)에게 배로나(김현수)를 죽였느냐 물었다.

단태는 아니라고 했지만 석훈은 "거짓말하지 말아요. 아버지랑 관계있는거 맞죠? 민설아(조수민)도 엄마(이지아)도. 죽었을때 아버지는 태연했어요. 근데 저 알아요. 엄마도 민설아도 아버지가 죽였다는거"라며 그를 노려봤다.

그리고는 단태를 밀치고 "우리 엄마 왜 죽였어요"라고 소리쳤다. 이어 "고작 저딴 사람이랑 결혼하고 싶어서? 아니면 우리 엄마가 민설아 친엄마라? 만에 하나 로나한테까지 나쁜짓 하는거라면"이라고 경고하려 했다.

단태는 그런 석훈의 팔을 잡아 꺾으며 "내 자식이 이딴 말도 안되는 공상에 빠져있을줄은 꿈에도 몰랐네. 어디서 개소리야"라고 경고했다.

그때 주석경(한지현)이 나타나 말리며 "나도 오빠도, 아빠 물건 아니에요. 맞을 이유 없어요"라며 소리쳤다.

그리고 주단태는 배로나 사망장소에서 발견된 목걸이를 들이밀며 누구건지 아느냐 물었다. 그리고 주석경으로부터 하은별의 것임을 확인했다.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