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SF9 휘영, ‘이미테이션’ 종영 소감 “아쉬운 마음 가득해”

SF9 휘영이 KBS2 금요드라마 ‘이미테이션’ 종영 소감을 전했다.

휘영은 23일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너무 아쉽고 더 잘하고 싶은 마음이 가득한 종영인 것 같다. 같이 촬영한 배우분들과 감독님들 그리고 모든 스태프분들께 감사드린다. 첫 공중파 작품을 이렇게 좋은 분들과 할 수 있었다는 것 자체가 행운이었다고 생각한다”며 작품에 대한 소회를 밝혔다.

이어 “재밌게 봐주신 시청자분들께 감사드린다. 앞으로 보여드릴 행보도 지켜봐 주시면 좋겠다. 다들 건강 조심하길 바란다”며 시청자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휘영은 ‘이미테이션’에서 인기 보이 그룹 샥스에서 외모와 실력을 모두 갖춘 이현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극중 아이돌의 모습을 완벽하게 소화하는가 하면 리아(민서 분)와 설레는 케미를 만들며 극에 활력을 불어넣었다. 휘영은 이번 작품에서 보여준 자연스러운 연기로 앞으로가 기대되는 신인 배우로서 눈도장을 찍었다는 평가를 얻었다.

한편 휘영이 출연한 KBS2 ‘이미테이션’은 오늘(23일) 밤 11시에 마지막 회가 방송된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